상단여백
HOME 포커스 스타트업
네이버, AI 광고 최적화 솔루션 스타트업 '아드리엘'에 투자 단행

[IT비즈뉴스 최태우 기자] 네이버의 스타트업 액셀러레이터 '네이버 D2 스타트업 팩토리(Startup Factory, D2SF)'가 인공지능(AI) 기반의 광고 최적화 솔루션 스타트업 '아드리엘(Adriel)'에 투자한다고 16일 밝혔다. D2SF는 이번 투자단행으로 출범 후 투자한 스타트업은 20개로 늘었다.

아드리엘은 AI 기술을 활용해 비전문가도 적은 예산으로 다양한 채널에 최적화된 광고를 집행할 수 있는 솔루션을 개발한 테크 스타트업이다. 3~4개 질문에 답하면 광고 타겟과 채널 등을 자동으로 최적화해주는 점이 특징이다.

특히 배너 광고 자동 생성 기술을 활용하면, 메인 이미지와 텍스트만으로도 최적화된 배너 디자인을 자동으로 만들 수 있다.

아드리엘의 공동 창업진은 AI 기반의 데이터 분석 솔루션 스타트업을 창업하고 성공적으로 투자회수(Exit)한 경험을 갖고 있으며 세계적인 수준의 컴퓨터 비전 엔지니어를 보유하고 있다. 글로벌 광고 에이전시와도 긴밀한 파트너십을 구축한 상태로 국내 및 북미-유럽 시장 진출도 계획 중이다.

엄수원, 올리비에 듀센 공동대표는 지난 2014년 AI 기반 데이터 분석 솔루션 업체 '솔리드웨어'를 창업하고 2015년 데일리금융그룹에 매각한 바 있다.

공동대표이자 CTO인 올리비에 듀센은 세계적인 컴퓨터 비전-패턴 인식 학회 'CVPR'에서 베스트 페이어 어워드(Best Paper Award)를 수상한 바 있다.

양상환 네이버 D2SF 리더는 “아드리엘은 기술과 비즈니스 측면 모두 뛰어난 역량과 풍부한 경험을 보유한 스타트업”이라며 “AI 기술을 서비스에 녹여내 글로벌 진출을 고려하고 있어 네이버/라인과의 협력 가능성도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D2SF는  24일 그간 투자한 스타트업의 기술성과를 공유하는 ‘데모데이(Demoday)’를 개최할 예정이다. 

최태우 기자  taewoo@itbiznews.com

<저작권자 © IT비즈뉴스-아이티비즈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태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