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컴퓨팅인사이트 임베디드컴퓨팅
LG전자, 토론토에 AI 연구소 개소…제품·서비스 핵심 연구 추진

[IT비즈뉴스 김진수 기자] LG전자가 캐나다 토론토에 인공지능(AI) 연구소(Toronto AI Lab)를 개소하고 토론토대학교(University of Toronto)와 다양한 산학과제를 공동 수행하며 AI 연구를 진행한다. 연구소는 9월부터 본격 운영에 들어간다.

LG전자는 캐나다의 풍부한 AI 연구 인프라와 토론토대학교가 보유한 관련 연구성과를 바탕으로 AI 원천기술을 확보에 나설 계획이다.

캐나다는 대학을 중심으로 머신러닝 등 AI 분야의 원천기술 연구가 활발히 진행되고 있다. 다양한 글로벌 기업들이 관련 연구 투자에 나서면서 업계에서는 미래기술 확보에 적합한 곳이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

(왼쪽부터) 메릭 저틀러(Meric Gertler) 토론토대학교 총장, 박일평 LG전자 최고기술책임자 [사진=LG전자]

LG전자는 우선 딥러닝 분야의 연구를 통해 AI 원천기술 확보에 주력하고 캐나다 현지 AI 스타트업과 협력하거나 스타트업에 투자하는 것도 적극 검토한다는 계획이다. 

이번에 개소한 토론토 인공지능연구소가 서울, 실리콘밸리, 방갈로르, 모스크바 등지의 AI 연구 조직과의 시너지도 기대하고 있다.

LG전자는 지난해 6월 최고기술책임자(CTO) 부문 산하 소프트웨어센터에 인공지능연구소를 신설한 바 있다. 현재 음성인식과 영상인식, 생체인식 등의 인식 기술과 딥 러닝 알고리즘 기반의 AI 제품-서비스 핵심 기술 개발에 나서고 있다.

올해 초에는 미국 실리콘밸리 랩 산하에 AI 연구조직 '어드밴스드(Advanced) AI'를 신설하고 미래차 기술 개발도 추진 중이다.

메릭 저틀러(Meric Gertler) 토론토대학교 총장은 "LG전자와 토론토대학의 산학협력은 AI 분야 오픈 이노베이션의 모범 사례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LG전자 박일평 CTO(사장)는 "이번 협력이 원천기술 개발에도 오픈 파트너십 전략이 주효하다는 것을 보여줄 것"이라며 "실제 가치를 줄 수 있는 AI 기술을 연구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진수 기자  embe@itbiznews.com

<저작권자 © IT비즈뉴스-아이티비즈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진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크리테오, AI 연구에 260억원 투입…파리에 AI 연구소 개소 icon삼성, 글로벌 AI 연구소 3개 추가 신설…AI 역량·인재확보 나선다 iconLG전자 2분기 실적 발표, 매출 15조194억원 전년동기비 3.2% 증가 icon유럽향 LG 스마트폰에 ‘맥아피 세이프 패밀리’ 선탑재, 맥아피-LG전자 협업 강화 iconAI 스타트업 아크릴, 공감형 AI 플랫폼 ‘조나단’ 활용사례 공개 icon채팅하듯 AS 상담한다…LG전자, 챗봇 AS 서비스 오픈 icon네이버 ‘클로바’ 기능 업데이트, 스마트홈 기능 강화 iconLGU+, 사내벤처 프로그램 도입…‘유망 스타트업 키운다’ iconKOAIA-NIA, 전자정부 인공지능(AI) 기술 확산 협력 ‘맞손’ iconLG전자, 높은 가성비에 전용 펜 지원 ‘LG Q8’ 10일 출시 icon비트링크 '차비', SBA로부터 2억원 규모 투자유치 성공 icon삼성, '갤럭시 언팩 2018'서 전략 스마트폰 '갤럭시 노트9' 공개 icon인천혁신센터, ‘우수 콘텐츠 기업’ 육성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icon“갤럭시 노트9 미리 체험해본다”…삼성, ‘갤럭시 스튜디오’ 오픈 icon삼성, 美 뉴욕에 AI 연구센터 신설…로보틱스 연구개발 가속화 iconNXP반도체, 엣지 애플리케이션 ML 가속 최적화된 ‘i.MX RT600’ 발표 icon삼성, 캐나다 몬트리올에 7번째 AI연구소 개소 icon시각지능 ‘딥뷰(Deep View)’, 불법투기 감지 카메라에 도입된다 icon마인즈랩, AI 기반 영상물 식별 기술 개발…상용화 'OK' icon현대차-서울대, AI 컨소시엄 구축 협력…AI 연구 생태계 조성 강화 icon아이리시스, 홍채인식 보안USB ‘UAE 국방부’에 공급 완료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