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임베디드 스마트홈·헬스케어
휴먼스케이프-서울성모병원, 블록체인 기반 의료 기술·연구 협력 발표

[IT비즈뉴스 김진수 기자] 휴먼스케이프가 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 스마트헬스케어센터와 ‘블록체인 기반 환자 네트워크를 활용한 환자데이터 공동연구 개발을 골자로 하는 협약을 체결했다고 7일 밝혔다.

양측은 이번 협약체결을 시작으로 블록체인 기반 환자 네트워크를 활용한 환자 데이터의 공동연구를 진행하면서 희귀·난치질환환자 신약·치료제 개발에 공동협력할 방침이다.

(왼쪽부터) 조재형 가톨릭스마트헬스케어센터장과 장민후 휴먼스케이프 대표가 기념촬영을 하는 모습 [사진=휴먼스케이프]

성모병원 내 스마트헬스케어센터는 유비쿼터스 헬스케어시스템을 체계적으로 연구·발전시키기 위해 2006년 설립됐으며 당뇨병 관리사업, 고혈압 관리사업, 스트레스 관리사업을 주 사업으로 진행하고 있다.

휴먼스케이프는 난치·희귀질환을 앓고 있는 환자들의 데이터를 수집해 신약과 치료법 개발을 위해 데이터를 필요로 하는 제약회사, 연구기관에게 제공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블록체인 기반의 환자 네트워크 프로젝트를 추진 중이다.

장민후 휴먼스케이프 대표는 “이번 서울성모병원과의 공동연구개발 계약을 통해 다양한 분야에서 축적된 빅데이터를 다각도로 분석해 데이터를 통한 가치창출을 실체화하면서 프로젝트를 발전시켜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김진수 기자  embe@itbiznews.com

<저작권자 © IT비즈뉴스-아이티비즈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진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