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임베디드 IIoT 포토
SKT 인공지능 서비스 '누구', 비스타 워커힐 호텔 서비스에 적용

[IT비즈뉴스 김진수 기자] SK텔레콤의 인공지능(AI) 플랫폼 ‘누구(NUGU)’가 비스타 워커힐 서울 호텔에 배치된다. 누구 서비스의 이번 적용은 SK텔레콤이 준비 중인 오픈 플랫폼 베타 버전을 활용한 것으로 지난 달 편의점 ‘씨유(CU)’에 적용된데 이어 두 번째다.

SK텔레콤은 누구의 '비스타 워커힐 서비스'를 비스타 워커힐 서울 호텔 내 44개 객실에 우선 적용한다고 9일 밝혔다.

비스타 워커힐 서울의 객실에 설치된 ‘누구’를 통해 고객들은 객실의 조명, 커튼, 온도설정 및 게스트 서비스 설정 등을 음성으로 쉽게 제어할 수 있게 된다. 

[사진=SK텔레콤]

실내 수영장, 스카이야드, 셔틀버스 등의 호텔 내 시설정보들과 체크아웃 시간, 조식 시간 등 호텔 이용에 필요한 정보도 음성명령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아리아, 비스타 셔틀 버스 어디서 타지?"라고 물으면 "호텔 무료 셔틀 버스는 아침 6시부터 밤 11시 20분까지 10분 간격으로 운행 중이에요. 호텔 현관 맞은 편 정거장에서 이용하실 수 있어요"와 같이 답변하는 형식이다.

회사 측은 4분기 중 오픈 플랫폼을 공개한다는 계획이다. 2016년 9월 출시 이후 약 40여 종의 서비스를 선보이고 있으며 이번 호텔 서비스 탑재를 계기로 서비스 도입이 활발히 진행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박명순 SK텔레콤 AI 사업유닛(UNIT)장은 "누구 서비스의 비스타 워커힐 서울 적용은 AI 영역을 B2B 호텔 서비스 분야로 확장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올해 내 전문 개발자가 아니어도 쉽게 이해하고 활용할 수 있는 GUI 기반의 오픈 플랫폼 공개를 통해 AI 대중화를 주도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진수 기자  embe@itbiznews.com

<저작권자 © IT비즈뉴스-아이티비즈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진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