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마켓트렌드 로컬·해외전시회
스패로우, '블랙햇 USA 2018' 참가…북미시장 본격 공략
사진은 블랙햇(Black Hat) USA 2018 현장에 마련된 스패로우 부스 [사진=스패로우]

[IT비즈뉴스 김진수 기자] 파수닷컴의 애플리케이션 보안 사업법인 '스패로우'가 8일(현지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개최된 글로벌 사이버 보안 행사 '블랙햇(Black Hat) USA 2018'에 참가하며 북미시장 공략 본격화에 나섰다.

스패로우는 1만5000여명의 관람객이 방문하는 블랙햇 USA 2018 현장에서 소스코드 상의 보안 취약점 및 런타임 오류를 개발단계부터 검출하는 시큐어코딩 솔루션(SAST), 개발 완료 후 테스팅 단계에서 보안 취약점을 진단하는 웹스캐너 솔루션(DAST), 웹 애플리케이션에 대한 공격을 실시간으로 탐지 및 차단하는 자가방어 솔루션(RASP), 이를 모두 통합 관리하는 플랫폼 인터렉티브허브(InteractiveHUB)를 선보였다.

시큐어코딩 클라우드 서비스 '스패로우 사스트 온 클라우드(Sparrow SAST on Cloud)'와 새롭게 론칭한 웹취약점 분석 클라우드 서비스 '스패로우 다스트 온 클라우드(Sparrow DAST on Cloud)'도 처음으로 공개했다.

스패로우는 CWE, OWASP, CERT, MISRA C 등의 글로벌 컴플라이언스와 행안부 47개 보안취약점, 국정원 8대 취약점, 전자금융감독 규정과 같은 다양한 국내 컴플라이언스 기준을 충족하는 보안 솔루션이다.

장일수 스패로우 대표는 "미국 현지 파트너들과의 미팅을 통해 사업 기회를 발굴하고 포춘 100대 기업에 해당하는 여러 고객들과의 1대 1 상담을 진행하는 등 의미있는 시간이었다"며 "이번 행사를 미국시장 진출 속도를 높이는 기회로 활용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앞서 진출한 일본, 중국시장의 성공적인 안착에 이어 이번 행사를 시작으로  SW 강국인 미국시장 진출에도 힘을 쏟을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김진수 기자  embe@itbiznews.com

<저작권자 © IT비즈뉴스-아이티비즈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진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