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보안 스타트업 ‘티오리’에 투자 단행

김진수 / 기사승인 : 2018-09-05 14:05:41
  • -
  • +
  • 인쇄

[IT비즈뉴스 김진수 기자] 네이버가 사이버보안 기술 스타트업 ‘티오리(Theori)’에 투자를 단행한다고 밝혔다. 미국 오스틴에 본사를 둔 티오리는 보안 분야 전반에 걸쳐 ▲취약점 분석 ▲컨설팅 ▲교육 ▲R&D 등의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관련 시장에서 기술력을 인정받고 있다.


국제적인 권위를 자랑하는 해킹방어 대회 ‘데프콘(DEFCON)’ 최다 우승 기록을 보유한 박세준 대표를 중심으로 구성원 모두 글로벌 보안/해킹 분야의 대회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둔 보안 전문가들로 구성됐다.


현재 마이크로소프트, 페이스북, 현대모비스, 두나무 등 다양한 IT기업을 고객사로 확보하고 있다.


송창현 네이버 CTO는 “네이버는 다양한 형태의 외부 공격으로부터 이용자를 보호하고자 꾸준히 노력 중”이라며 “이번 투자를 계기로 티오리와 적극 협력하고 새로운 보안 위협에 선제적으로 대응해 나갈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저작권자ⓒ IT비즈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마켓인사이트

+

컴퓨팅인사이트

+

스마트카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