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블록체인 기술·시장동향 포토
KT, 블록체인 기술 적용 'P2P 기부 플랫폼' 구축 발표
[사진=KT]

[IT비즈뉴스 한지선 기자] KT가 자사의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해 기부활동에 대한 사회적 인식 제고를 위한 블록체인 기반 기부 플랫폼 구축 계획을 발표했다. 이의 첫 번째 일환으로 KT그룹희망나눔재단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블록체인 기반 기부 플랫폼을 구축한다고 밝혔다.

KT와 KT희망나눔재단은 협약체결을 통해 현재 운영하고 있는 포인트 기부포털인 ‘기브스퀘어’에 블록체인을 적용, 개인이 기부한 포인트가 무엇에 언제 얼마나 지출되었는지 상세하고 투명하게 공개되는 플랫폼으로 고도화할 계획이다.

지금까지는 기부금이 정확히 어디에 사용되는지 기부자가 알 수 없었다. 기부단체 운영비나 수수료 비율도 알 수 없고 기부금이 집행될 때까지 많은 시간이 소요됐다.

블록체인 기술이 적용되면 기부 내역과 기부금 집행 내역, 기부금 전달 경로 등이 분산 원장에 공유되면서 투명하게 관리할 수 있게 된다. 또 실제로 기부금이 집행돼 취약계층에게 도움을 주는 모습을 기부자가 직접 모니터링 할 수도 있다.

양측은 협약에 따라 올해 안에 ‘라오스 아동과 주민들을 위한 감염병 예방 기부 캠페인’에 블록체인을 시범 적용할 예정이다. 

내년에는 블록체인 기반으로 기브스퀘어를 리뉴얼하면서 개인 간 직접 기부와 사용내용 확인이 가능한 ‘P2P 기부’도 구현할 계획이다. P2P 기부가 구현되면, 기부자와 피기부자 사이에서 특정 단체가 중개할 필요가 없어 개인이 특정인이나 단체에 직접 기부할 수 있게 된다.

KT그룹희망나눔재단 전인성 이사장은 “기브스퀘어에 KT 블록체인을 도입해 세계 각지의 기부 대상자에게 자유로운 기부를 가능하게 하고 이를 투명하게 관리해 타 기부 단체와의 차별화를 이룰 것“이라고 밝혔다.

한지선 기자  desk1@itbiznews.com

<저작권자 © IT비즈뉴스-아이티비즈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지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