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컴퓨팅인사이트 산업IoT
SK하이닉스, 세계 최초 96단 4D낸드 개발…연내 양산돌입
SK하이닉스 96단 4D 낸드플래시 핵심 개발자들이 최근 준공한 청주 M15 공장에서 96단 512Gbit TLC 4D 낸드플래시 웨이퍼와 단품 및 솔루션 제품을 선보이고 있다. [사진=SK하이닉스]

[IT비즈뉴스 최태우 기자] SK하이닉스가 세계 최초로 CTF(Charge Trap Flash)와 PUC(Peri Under Cell)를 결합한 4D낸드 구조의 96단 512기가비트(Gbit) TLC(Triple Level Cell) 낸드플래시 개발에 성공하고 연내 초도 양산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회사 측은 연내 이를 활용한 소비자용 SSD, 내년 상반기에는 UFS 3.0 제품도 출시하면서 낸드플래시 시장 경쟁력 강화에 나설 계획이다.

SK하이닉스가 개발에 성공한 4D낸드는 플로팅 게이트(Floating Gate) 셀(Cell) 구조에 PUC를 결합한 방식과 달리 CTF 셀 구조와 PUC 기술을 결합한 점이 특징이다. 512Gbit 낸드는 칩 하나로 64기가바이트(GB)의 고용량 저장장치 구현이 가능한 고부가가치 제품이다.

회사 측은 특성이 우수한 CTF 기반에서는 최초로 PUC를 도입하고 업계 최고 수준(Best in Class)의 성능·생산성을 구현한 차별성 강조를 위해 ‘CTF 기반 4D낸드플래시’로 제품명을 확정했다고 설명했다.

CTF 기술은 기존 2D낸드에서 주로 채용했던 플로팅 게이트의 한계를 극복한 기술이다. 셀간 간섭을 최소화하면서 성능·생산성을 개선하면서 주요 낸드플래시 업체들이 채용하고 있다. PUC 기술은 데이터를 저장하는 셀 영역 하부에 셀 작동을 관장하는 주변부(Peri) 회로를 배치하는 기술이다.
 
SK하이닉스의 설명에 따르면, 72단 512Gbit 3D낸드보다 칩 사이즈는 30% 이상 줄었고 웨이퍼(Wafer)당 비트(bit) 생산은 1.5배 증가했다. 

SK하이닉스가 개발한 96단 512Gbit TLC 4D 낸드플래시와 기반 제품들

동시에 칩 내부에 플레인(Plane)을 4개 배치해 동시 처리 가능한 데이터(Data Bandwidth)를 업계 최고 수준인 64킬로바이트(KByte)로 2배 늘렸다. 제품의 쓰기와 읽기 성능은 기존 72단 제품대비 각각 30%, 25% 향상됐다.

또 다중 게이트 절연막 구조와 새로운 설계 기술을 도입해 I/O당 데이터 전송속도를 1200Mbps까지 높이고 동작전압은 1.2V로 낮추면서 전력효율을 기존 72단 대비 150% 개선됐다.

SK하이닉스는 96단 512Gbit 4D낸드로 자체 개발 컨트롤러와 펌웨어를 탑재한 최대 1테라바이트(TB) 용량의 소비자용 SSD를 연내 선보일 계획이다. 

UFS(Universal Flash Storage) 3.0 제품도 자체 컨트롤러, 펌웨어를 탑재해 내년 상반기 출시하면서 모바일 시장 공략에도 주력한다는 전략이다.

SK하이닉스 NAND마케팅 담당 김정태 상무는 “향후 개발 플랫폼이 될 CTF 기반 96단 4D 제품은 업계 최고 수준의 원가경쟁력과 성능을 동시에 갖춘 SK하이닉스 낸드플래시 사업의 이정표가 될 것”이라며 “연내 초도 양산을 시작하고 향후 최근 준공한 M15에서도 본격 양산에 돌입, 시장 요구에 대응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최태우 기자  taewoo@itbiznews.com

<저작권자 © IT비즈뉴스-아이티비즈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태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웨스턴디지털, 96단 3D낸드 적용 'iNAND MC EU321' 출시 icon도시바-WD, 日 욧카이치시에 신규 팹·메모리R&D 센터 건립 icon삼성, 소비자용 4비트(QLC) SATA SSD 양산 시작 icon삼성, 속도·안정성 개선 ‘5세대 V낸드’ 양산 시작 icon전세계 메모리 수요 증가, 삼성·하이닉스 매출 늘었다 icon도시바, 메모리사업부 한미일 컨소시엄에 매각절차 마무리 icon멘토, TSMC 5나노·7나노 공정기술 지원 솔루션 확대 iconEUV 7나노 공정시대 연다…삼성, EUV 7LPP 개발 완료 '상용화' 추진 icon네패스, ‘제42회 국가생산성대회’서 4차 산업혁명 선도기업 선정 icon“FPGA는 잊어라!”…자일링스, 에이캡(ACAP) 플랫폼 ‘버샬(Versal)’ 공개했다 iconSK하이닉스, 2세대 10나노급 DDR4 D램 개발 iconSK하이닉스, 2세대 10나노급 16Gbit DDR5 개발 icon바른전자, BGA 낸드패키지 적용된 2TB SSD 출시 iconSK 주력3사, ‘CES 2019’에 동반 참가…‘모빌리티’ 기술 선보인다 icon삼성, 4비트(QLC) 고성능 SSD 신제품 ‘860 QVO’ 출시 icon솔리드스테이트드라이브(SSD)의 성능 향상에 기여하는 부스트 컨버터 iconSK하이닉스, 우수 엔지니어 정년 없앤다…평가제도 개선 icon삼성, NVMe SSD 신제품 ‘970 EVO 플러스’ 출시 icon지난해 전체 실리콘웨이퍼 매출액, 10년만에 100억달러대 돌파 icon지난해 반도체 장비시장 1위는 한국, 전체 매출액 27.4% 차지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