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클라우드 정책·플랫폼
OpenACC·CUDA 활용한 GPU 가속컴퓨팅 해커톤 열린다

[IT비즈뉴스 최태우 기자] 엔비디아가 내년 2월 한국과학기술정보연구원(KISTI), 오크리지 국립연구소(Oak Ridge National Laboratory, ORNL), 연세대학교 AI 사업단과 공동으로 해커톤을 개최한다.

2월18일부터 22일까지 연세대학교 신촌캠퍼스에서 진행되는 이번 해커톤은 GPU 병렬컴퓨팅 솔루션인 오픈에이씨씨(OpenACC)와 엔비디아 쿠다(CUDA) 기술에 대한 다양한 경험을 접하고 데이터 사이언티스트가 GPU를 이용한 분석 프로그래밍 전문성을 확대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번에 진행되는 해커톤은 5일 동안 3~6명의 구성원이 한 팀을 이뤄, OpenACC 또는 쿠다를 사용해 GPU에서 본인의 코드를 가속화하고 성능을 최적화하는 프로젝트다. 

코드를 GPU로 이식하거나 성능 최적화에 도움을 줄 수 있는 엔비디아와 ORLN에서 온 전문가들이 멘토로 함께 배정되는 점이 이번 해커톤의 특징이다.

신청기간은 이달 10일부터 1월11일며 열흘간의 심사를 거쳐 최종 6팀 내외가 선정될 예정이다. 선정된 팀을 대상으로 2019년 2월11일 오리엔테이션을 진행하며 18일 월요일부터 본격적으로 5일 동안 해커톤을 진행한다.

최태우 기자  taewoo@itbiznews.com

<저작권자 © IT비즈뉴스-아이티비즈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태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