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인사/동정 동정
LGU+, 위탁가정 100가구에 ‘U+tv 아이들나라’ 무료 보급
사진은 11일 용산사옥에서 진행된 위탁가정 지원을 위한 U+tv 아이들나라 전달식 현장. (오른쪽부터) LG유플러스 하현회 부회장, 중앙가정위탁지원센터 한명애 관장, 세이브더칠드런코리아 정태영 사무총장 [사진=LG유플러스]

[IT비즈뉴스 한지선 기자] LG유플러스가 위탁가정에 영유아 전용 서비스 ‘U+tv 아이들나라’를 무료 제공한다. 앞서 LG유플러스는 위탁가정 지원을 위해 중앙가정위탁지원센터와 함께 만3세~10세 위탁아동이 있는 100가구를 선발했다.

이들 가정에는 U+tv 아이들나라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U+tv와 초고속인터넷) 요금을 2년간 무상 지원할 예정이다. TV가 없는 가정에는 TV 단말도 보급하며 미취학아동과 조부모가 손쉽게 사용할 수 있도록 맞춤 이용가이드도 제작, 제공할 계획이다.

11일 용산사옥에서 LG유플러스 하현회 부회장, 세이브더칠드런코리아 정태영 사무총장, 중앙가정위탁지원센터 한명애 관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위탁가정 지원을 위한 U+tv 아이들나라 전달식’을 가졌다.

아이들나라에는 ▲독서학습을 위한 ‘웅진북클럽 TV’, ‘책 읽어주는 TV’ ▲창의·융합 체험을 할 수 있는 ‘생생 체험학습’ ▲언어발달에 도움이 되는 ‘유튜브 키즈’, ‘외국어 놀이’ 등 여러 학습 콘텐츠가 제공된다.

LG유플러스 하현회 부회장은 “해당 서비스가 필요한 가정에 지원돼 작은 도움이 되는 것 같아 기쁘게 생각한다”며 “어려운 환경에서도 씩씩하게 커가는 아이들이 보다 건강하고 밝게 성장할 수 있도록 위탁가정을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지선 기자  desk1@itbiznews.com

<저작권자 © IT비즈뉴스-아이티비즈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지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