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마트&모바일
KT, 이용료 ‘내리고’ 보장기간 ‘늘린’ 단말보험 출시
[사진=KT]

[IT비즈뉴스 한지선 기자] KT가 이용료는 줄이고 보장기간을 늘린 새로운 단말보험을 출시했다.

KT는 휴대폰 분실, 파손 시 도움받을 수 있는 신규 단말보험상품인 ‘KT 폰 안심케어4’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폰 안심케어는 휴대폰 분실, 도난, 파손 등 사고가 발생했을 때 교체비용(기기변경)이나 수리비용의 일정액을 보장받는 서비스다.

3일 출시된 폰 안심케어4는 기존 상품(폰 안심케어3) 대비 월 이용료는 낮아지고 보장기간은 기존 24개월에서 30개월로 늘어난 점이 특징이다.

폰 안심케어4는 고가의 아이폰을 보장받을 수 있는 상품도 포함하고 있다. ‘i-파손2’는 월 2800원을 부담하면 140만원(출고가 기준) 이상의 아이폰 단말을 최대 65만원까지 리퍼 보상을 받을 수 있다.

KT 영업본부장 안치용 상무는 “고가의 단말을 오랫동안 쓰는 최근 소비자 트렌드를 반영해 이용료는 줄이고 보장기간을 늘린 서비스를 출시하게 됐다”며 “앞으로 사용패턴을 분석해 고객들이 필요로 하는 상품과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출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지선 기자  desk1@itbiznews.com

<저작권자 © IT비즈뉴스-아이티비즈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지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