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클라우드 네트워크
‘U+모바일tv’로 변경된 U+비디오포털, 맞춤형 추천 기능 강화
[사진=LG유플러스]

[IT비즈뉴스 한지선 기자] LG유플러스의 모바일 영상 플랫폼 ‘U+비디오포털’의 명칭이 ‘U+모바일tv’로 변경, 개인 맞춤 콘텐츠 추천 기능이 강화된다.

LG유플러스는 27일 ‘U+비디오포털’의 명칭을 ‘U+모바일tv’로 변경하고 새로운 사용자인터페이스(UI)와 맞춤형 추천 기능을 적용한다고 밝혔다.

U+비디오포털은 ▲100여개 실시간 채널 ▲영화 ▲해외시리즈 ▲애니 ▲다큐 등 20여만 편의 콘텐츠를 제공하는 모바일 영상 플랫폼 서비스다. 이번에 명칭 변경과 함께 고객 편의성을 대폭 개선한 UI가 적용됐다. 

우선 시청 중인 콘텐츠 ‘이어보기’, ‘찜한 콘텐츠 찾기’ 등 고객이 자주 이용하는 메뉴를 첫 화면에 배치했다. 앱을 실행하자마자 이전에 보던 영상을 바로 이어보거나 찜한 콘텐츠를 감상할 수 있도록 편의성이 향상됐다.

스마트폰 이용 시간 중 94%를 세로로 사용하는 고객 경험을 반영해 세로화면 재생 기능도 추가됐다. 폰을 가로로 눕히지 않고 영상을 시청할 수 있으며 화면 하단부에 제공되는 세부 정보, 관련 영상을 확인하고 채팅 기능도 이용할 수 있다.

공연 미디어 서비스인 U+프로야구, U+골프, U+아이돌Live도 특별관에 배치됐다. 자체 콘텐츠 서비스는 물론 팟빵의 인기 팟캐스트, 아프리카tv의 개인방송까지 특별관에서 한 번에 시청이 가능하다.

고객 맞춤 추천 기능도 강화됐다. 이용자의 관심·평가가 적용된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추천할 뿐만 아니라, 요일이나 시간대 등 시청 경험을 종합적으로 반영된 콘텐츠 추천 기능이 추가됐다.

주영준 LG유플러스 모바일서비스1담당은 “고객이 더 쉽고 편리하게 차별화된 비디오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기존 U+비디오포털이 이름부터 생김새까지 모두 바꿔 새롭게 U+모바일tv로 태어났다”며 “고객의 편리한 모바일 시청 환경을 고려한 기능 발굴로 고객가치를 높여가기 위한 노력을 지속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지선 기자  desk1@itbiznews.com

<저작권자 © IT비즈뉴스-아이티비즈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지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