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마켓인사이트 핫뉴스
‘5G 다음세대 준비한다’…LG전자·카이스트, 6G 연구센터 개소

[IT비즈뉴스 최태우 기자] LG전자가 카이스트(KAIST)와 차세대 이동통신 연구개발을 추진한다. 5G를 넘어 6G로 이어지는 차세대 이동통신 기술 확보로 향후 10년 성장 경쟁력 확보에 나선다는 목표다.

LG전자는 28일 대전 유성구 소재 카이스트 인스티튜트(KAIST INSTITUTE, KI)에 차세대 이동통신 기술 연구소 ‘LG전자-KAIST 6G 연구센터’를 설립, 개소식을 가졌다. 연구소 초대 연구센터장은 조동호 카이스트 전기잔자공학부 교수가 맡게 된다.

2006년 설립된 KI는 새로운 성장엔진 개발에 주력하고 있으며, 특히 차세대 이동통신 개발 부문에서 2016년부터 2년 연속 국가연구개발 우수성과 100선에 선정, 경쟁력을 인정받고 있다.

LG전자는 KI의 연구인력, 인프라를 바탕으로 산학과제를 공동수행하면서 5G에서 6G로 이어지는 차세대 이동통신 기술 개발을 추진한다는 전략이다. 미 특허분석기관 테크아이피엠에 따르면 LG전자는 4G 표준특허 부문에서 5년 연속 1위를 차지한 바 있다. 자율주행 기술 핵심인 셀룰러-V2x(C-V2x) 규격을 최초 제안하기도 했다.

조동호 교수는 “한발 앞서 6G 이동통신의 원천기술 개발을 시작해 10년 후 국내 이동통신 기술 경쟁력을 높이고 미래산업을 준비하는 데 큰 의미가 있다”고 평가했다.

이날 개소식에 참가한 LG전자 박일평 사장겸 최고기술책임자(CTO)는 “6G 연구센터 설립을 시작으로 차세대 이동통신 기술연구를 강화하면서 글로벌 표준화를 주도하고, 이를 활용한 신규사업 창출 기회를 확보할 계획”임을 밝혔다.

최태우 기자  taewoo@itbiznews.com

<저작권자 © IT비즈뉴스-아이티비즈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태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효성인포메이션, 데이터센터 인프라 구축 지원 ‘DX센터’ 개소 icon티맥스3사, 기술 전문성 확보 일환 ‘제2연구소’ 개소 icon정부, 스마트팜 기자재 KS 국가표준 제정 icon황창규 KT회장, “5G는, 세상 변화하는 새로운 플랫폼 될 것” iconLG전자, 내달 5G 스마트폰 공개…'성능 높이고 발열 잡았다' iconSKT·과기정통부, 해운대서 LTE 기반 드론 원격제어·영상 관제기술 시연 icon[미래차 톺아보기] 아이폰이 견인한 앱(App) 시장에 주목해야 하는 이유 icon'한국형 자율주행 서비스 만든다'…SKT, 토르드라이브와 MOU 체결 iconSKT, 싱클레어와 합작회사 설립…美 차세대 방송 솔루션 시장 진출 iconKT, 5G 체험버스 첫 공개…’서비스 미리 경험하세요!‘ icon'5G 일등 달성' 내세운 KT, 그룹사·플랫폼 간 시너지 강조 icon국내 주도 텔레바이오인식 보안인증기술, ITU 국제표준 채택 iconKT·KB손해보험, 실손보험 청구 서비스 플랫폼 구축 맞손 iconKT, 5G 백본망에 메시(Mesh) 구조 적용…상용화 준비 '이상 무' icon‘업무효율성·워라벨 높인다’…SKT, ‘5G 스마트오피스’ 공개 icon’MWC 2019’ D-7…이통3사, ‘5G 상용화·기술협력’ 알리기 잰걸음 icon주니퍼, ‘MWC 2019’서 5G 전환 가속화 올인원 솔루션 발표 iconLGU+, 86Tbps 라우터 상용망 적용…5G 서비스 준비 완료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