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클라우드 보안
설 연휴 노리는 랜섬웨어, ‘보안수칙 지키고 안전하게 보내세요!’

[IT비즈뉴스 김진수 기자] 안랩이 PC와 스마트폰 사용이 증가하는 설 연휴기간 중 보안사고 피해 예방을 위해 ‘사용기기별 보안수칙’을 발표했다.

집에서 PC로 영화시청, 게임 등 휴식을 계획한 ‘혼놀족(혼자노는 사람들)’이라면 사용자PC의 취약점을 통해 공격하는 악성코드를 조심해야 한다.

안랩은 최근 토렌트 사이트, 불법 성인사이트 등 보안 취약 웹사이트에 악성광고를 올려 정보탈취 및 랜섬웨어 감염 유발 악성코드를 유포하는 사례를 발견한 바 있다. 

또 토렌트나 파일 공유 사이트를 중심으로 동영상, 게임, 만화 등 유명 콘텐츠를 사칭해 악성코드를 유포한 사례도 있었다. 연휴기간에도 유사한 보안위협이 발생할 수 있어 ▲OS 등 프로그램의 최신 버전 유지 ▲백신 프로그램을 설치·실시간 기능 실행 ▲안정성이 확인되지 않은 웹사이트 방문 자제 등의 개인PC 보안수칙을 지켜야 한다.

귀성길/휴가지 방문 중에도 스마트폰 사용이 많은 ‘랜선인싸(온라인에서 타인과 잘 어울려 노는 사람들)’라면 사용하고 있는 스마트폰의 보안수칙을 지켜야 한다.

이동 중에는 와이파이 사용이 제한되는 경우가 많아 데이터가 모자라는 사용자라면 고속도로 휴게소, 기차역 등과 같은 공공장소에서 무료 와이파이를 찾는다. 공격자는 주요 공공장소의 공유기를 해킹하거나, 기관사칭 무료 와이파이를 개설해 해당 와이파이에 접속한 기기(스마트폰, 패드 등)의 정보 탈취를 시도할 수 있다. 

명절에는 기차표/항공권/숙박 예약, 여행지 정보 검색, 지인간 선물 교환, 안부인사 등으로 스마트폰 이용이 더욱 활발해진다. 공격자는 이를 노려 여행정보, 기차표/항공권, 택배, 안부 인사 등 명절 관련 내용을 사칭한 SMS(문자메시지), 이메일 등으로 악성코드를 유포할 가능성이 있어 주의해야 한다.

안랩은 이번 설 연휴 기간 동안에도 주요 대응 부서는 24시간 근무 체제를 가동한다. 안랩 시큐리티대응센터(ASEC)와 침해사고대응센터(CERT)의 악성코드 모니터링/분석 연구원과 침해 사고 대응 전문가들이 24시간 보안 모니터링, 신종 악성코드 발견 시 긴급 엔진 업데이트 제공 등 보안 위협에 상시 대응할 예정이다.

김진수 기자  embe@itbiznews.com

<저작권자 © IT비즈뉴스-아이티비즈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진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