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마트&모바일 포토
LG전자, G8씽큐(ThinQ) 체험존 오픈…22일 공식 출시출고가 89만8700원으로 확정, 갤럭시S10보다 15만원 저렴
[사진=LG전자]

[IT비즈뉴스 한지선 기자] LG전자가 7일부터 30여개의 수도권 LG 베스트샵 매장에 LG G8씽큐(ThinQ) 체험존을 운영한다. 국내 이통3사와 자급제 채널을 통해 15일부터 예약판매가 진행된다. 정식 출시일은 22일이다.

G8씽큐는 미니멀리즘 디자인에 업그레이드된 멀티미디어 성능을 갖춘 LG전자의 전략 프리미엄 스마트폰으로 스마트폰 디스플레이 자체를 스피커 진동판으로 활용하는 ‘디스플레이 스피커’가 탑재된 점이 특징이다.

후면은 카메라 모듈부 돌출이 전혀 없고 제품 전면에는 상단의 작은 수화부 리시버도 없는 미니멀리즘 디자인이 적용됐다.

세계 최초로 스마트폰에 적용된 정맥 인식기능으로 손바닥 안에 위치한 정맥의 위치, 모양, 굵기 등을 인식해 사용자를 식별할 수 있으며 ToF/적외선 센서 조합으로 빛의 유무와 관계없이 사용자의 얼굴을 구분하는 것도 가능하다. 출고가는 89만8700원으로 책정됐다.

LG전자 안병덕 모바일마케팅담당은 “차별화된 디자인과 탁월한 멀티미디어 성능을 갖춘 G8씽큐를 체험하는 다양한 기회를 마련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지선 기자  desk1@itbiznews.com

<저작권자 © IT비즈뉴스-아이티비즈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지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