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컴퓨팅인사이트 임베디드컴퓨팅
마인즈랩, 딥러닝 알고리즘 적용 ‘AI 음성생성 서비스’ 오픈

[IT비즈뉴스 최태우 기자] 마인즈랩이 12일 자사의 인공지능(AI) 서비스 플랫폼 ‘마음에이아이(maum.ai)’에 딥러닝 알고리즘 기반의 AI 음성생성 서비스를 오픈한다고 밝혔다. 

이번에 오픈한 AI 음성생성 서비스를 통해 사용자는 최소 20분, 최대 1시간 이내의 음성 데이터만을 가지고도 실제 인물의 목소리와 90% 이상 유사한 목소리를 만들 수 있다. 

마인즈랩은 대기업이나 AI 전문가들만의 전유물로 여겨졌던 AI 음성기술을 중소기업이나 소상공인은 물론 일반 사용자들까지 대중적으로 활용할 수 있도록 AI로 음성을 만드는 모든 과정을 쉽고 직관적으로 구현했다고 설명했다.

AI 음성생성 서비스 실행화면

AI 음성생성 시 필수적인 머신러닝 과정 역시 자동화했기 때문에 사용자는 음성 파일을 업로드하거나 웹사이트 상에서 녹음을 마치기만 하면 된다. 이 과정에서 녹음 품질이 양호하지 않고, 확보된 녹음 분량 역시 제한적인 역사적 인물의 음성의 음성까지 높은 품질로 구현하는 데 성공했다.

마인즈랩은 이러한 음성생성 기술을 기반으로 한 다양한 산업 맞춤형 서비스도 제공하고 있다. 콜센터에 적용돼 단순 반복적 성격의 아웃바운드 콜을 자동화하는 ‘음성봇’이 대표적이다. 

사측은 지난 4일 금융위원회로부터 보험 신청 및 심사 업무 등 기존 금융회사의 핵심 업무를 대행하는 핀테크 회사인 ‘지정대리인’으로 선정되며 음성봇 상용 서비스 오픈에도 집중하고 있다.

최홍섭 마인즈랩 상무는 “기존 TTS 방식을 사용한 콜센터 ARS나 안내방송처럼 기계음이 뚜렷한 음성은 고객이 친근감을 느끼지도 못하고, 획일화된 음성 특성상 기업의 브랜드 가치를 살리기도 어려웠지만 이러한 한계를 AI 음성으로 극복할 수 있다”며 “마음에이아이의 모토에 맞춰 오픈한 음성생성 서비스 이외에도 음성인식, 이미지 인식, 챗봇, 기계독해(MRC) 등 AI 전 영역을 서비스화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최태우 기자  taewoo@itbiznews.com

<저작권자 © IT비즈뉴스-아이티비즈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태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