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컴퓨팅인사이트 임베디드컴퓨팅
AI 서비스 마중물…ETRI, ‘API·데이터’ 추가 배포
사진은 시각인공지능 '딥뷰'가 사람의 머리와 상하체를 구분해 인식하는 모습 [사진=ETRI]

[IT비즈뉴스 김진수 기자]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이 국내 인공지능(AI) 산업경쟁력 제고를 위해 언어·음성·시각지능 응용프로그램(API)와 데이터세트를 공개하고 관련 기업과 연구·개발자 지원에 나선다고 밝혔다.

ETRI는 2017년 10월부터 질의응답, 대화처리, 객체인식, 음성인식(다국어) 등과 관련해 데이터를 공개해왔다. 이번에 추가로 공개된 기술은 ▲위키백과 질의응답 ▲대화처리 ▲영상 객체인식 ▲다국어 음성인식 기술 등이다.

AI 서비스 개발을 진행하는 중소기업 및 연구·개발자는 이를 활용해 AI 스피커/비서나 챗봇을 이용한 대화형 정보·상담 서비스, CCTV 범죄 추적·예방 서비스, 자동통역서비스와 같은 다양한 응용서비스를 개발할 수 있다. 프로그래밍이 필요 없이 ETRI 연구진이 만들어 둔 함수나 알고리즘을 그대로 가져다 쓰면 된다.

해당 사업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지원하는 ‘인공지능 혁신성장동력 프로젝트’와 ‘지능정보산업 인프라 조성’ 사업의 일환으로 지난 2017년부터 추진 중이다.

앞서 ETRI는 언어지능 ‘엑소브레인’의 한국어 분석 오픈 API를 공개하고 기계학습 데이터를 공개했으며 지난해 12월에는 언어·음성·시각지능 오픈 API와 데이터를 추가적으로 공개한 바 있다. 공개된 인공지능 SW API 서비스는 지금까지 1164만건 이상 활용됐다.

올해 하반기에는 법령분야 질의응답·사람속성 검출기술, 베트남어 음성인식기술을 포함하는 SW기술, 객체검출 학습데이터 영역에서 추가 API를 공개해 법률 관련 AI 서비스 개발자들에게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AI 오픈 API와 학습 데이터는 공공 AI 오픈 API‧데이터 서비스 포털에서 배포된다. 국민 누구나 계정을 발급받아 1일 허용 사용량 내에서 연구용으로 무료로 사용할 수 있다.

ETRI 황춘식 SW-SoC융합R&BD센터장은 “공개된 API를 활용해 다양한 AI 서비스가 출시되길 기대하며 앞으로도 양질의 AI SW API와 데이터를 공개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김진수 기자  embe@itbiznews.com

<저작권자 © IT비즈뉴스-아이티비즈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진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클래스팅·원익로보틱스, AI 서비스 로봇 공동사업 추진 icon아이지넷, 15억원 투자유치 성공…AI 서비스 개발 추진 icon“2022년까지 AI 서비스 제공하는 ICT 호텔 4개 오픈한다” iconLGU+, AI 서비스 ‘U+우리집AI’ 신규기능 업데이트 icon현대차, AI 기반 대고객 서비스 ‘코나 챗봇’ 베타 버전 출시 iconMS, AI 서비스·프로젝트·윤리 가이드 발표 icon음성인식 DB국산화, ETRI ‘5개국어 음성·대역문장DB’ 배포 iconETRI, 접촉만으로 행동 파악 가능한 ‘터치 케어’ 기술 개발 icon국내 주도 텔레바이오인식 보안인증기술, ITU 국제표준 채택 iconETRI, 한·이탈리아 문화유산-ICT 국제 심포지엄 개최 iconETRI, 창립 43주념 기념식…올해의 기술·연구자 선정 발표 icon마인즈랩, 173억원 규모 시리즈C 투자유치 성공…R&D·사업확대 본격 추진 iconKIST 백경열 박사, 고효율·안정성 갖춘 태양전지 고분자 소재 개발 icon화산 분화의 예측에 사용되는 인공지능(AI) 기술 icon머니브레인, 딥러닝 기반 음성합성 기술 발표 icon국내 연구진, 유무선 통신망 결합 ‘40Gbps 전송기술’ 개발 icon3년 후 24억달러 'RPA시장', 기술 도입으로 업무개선 노리는 기업 늘었다 icon“부동산 정보 물어보세요”…KT, AI 부동산 정보 서비스 내놨다 icon마인즈랩, 화자별 음성 분리기술 구현…오픈소스로 공개 icon한국어 인식 AI 서비스, 더 고도화된다…한국어 특성 고려한 언어모델 공개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