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U+, 시흥시와 드론 기반 스마트폴리스 조성

김진수 / 기사승인 : 2019-04-26 06:31:33
  • -
  • +
  • 인쇄
시흥 배곧신도시에 드론·로봇 등 무인이동체 활용
(왼쪽부터) 정택동 차세대융합기술연구원장, 이재술 시흥경찰서장, 임병택 시흥시장, 조원석 LG유플러스 기업신사업그룹장 상무 [사진=LG유플러스]

[IT비즈뉴스 김진수 기자] LG유플러스가 시흥시와 시흥경찰서, 서울대 차세대융합기술연구원과 스마트폴리스 및 퍼스널 모빌리티 기반의 스마트시티 구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협업을 추진한다.


각 관계자들은 지난 24일 시흥경찰서에서 협약식을 갖고 상호 협력을 통한 시너지 극대화 및 공동 발전을 도모할 것에 합의했다.


구체적인 내용을 보면, 스마트폴리스와 퍼스널 모빌리티 구현을 위한 ▲연구·기술 개발 협력 ▲인력양성·교육을 위한 협의회 구성 ▲사업 전략화와 확대방안 모색 등의 부문에서 적극 협조하기로 했다.


대상 지역은 경기도 시흥 배곧신도시다. 상반기 중 드론과 자율주행차, 로봇, 퍼스널 모빌리티 등 무인 이동체를 활용한 도심형 치안 시스템을 구축하고 연내 시범운영에 나선다. 이후 시스템과 프로그램을 확대 적용해 스마트폴리스 사업을 고도화 한다는 방침이다.


이를 위해 LG유플러스는 드론, 스마트 모빌리티, CCTV, IoT, 5G 기술을 운영·지원하며 스마트시티를 구현하는데 주력한다. 시흥시는 로봇 순찰 운영, 스마트 파출소 설립을 추진하고 시흥경찰서는 드론 순찰대 운영·로봇운영센터 공간 마련 등에 나선다.


차세대융합기술연구원은 드론과 로봇 개발을 지원하고 충전스테이션 표준화 연구를 맡을 예정이다.


조원석 LG유플러스 기업신사업그룹장(상무)은 “이번 업무협약은 스마트시티의 일환인 미래형 치안 시스템을 구현하는 것으로 스마트폴리스의 청사진을 제시하게 될 것”이라며 “LG유플러스의 차별적 서비스를 기반으로 지자체 및 연구기관과 지속적으로 협업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앞서 LG유플러스는 이달 16일 전남 여수에서 육군 31사단과 ▲해상 상황 실시간 대응 ▲해안 수색 정찰 ▲고속 침투 상황 대응 ▲건물 내부 수색 ▲주둔지 경계 ▲봉쇄선 내 공중 수색 등 드론 기반의 해상작전 시연에 나선 바 있다.


[저작권자ⓒ IT비즈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마켓인사이트

+

컴퓨팅인사이트

+

스마트카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