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컴퓨팅인사이트 산업IoT 포토
SK플래닛, 중소형 건물에 최적화 '시설관리 모니터링 서비스' 개발 추진
[사진=SK플래닛]

[IT비즈뉴스 김진수 기자] SK플래닛이 캡스텍, 모넷코리아와 시설관리 원격시설모니터링 서비스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서비스 고도화를 추진한다.

그간 대형빌딩 위주로 서비스돼 왔던 스마트빌딩 FM(smart Building facility management) 서비스를 중소형 건물에서도 초기투자비 없이 활용할 수 있는 서비스 개발을 추진하는 게 핵심골자다.

3사는 이번 협약체결로 ▲IoT 기술을 활용한 원격시설모니터링 플랫폼 구축 ▲스마트 건물관리 사업 확대를 위한 공동 협력 ▲서비스 기능 개선을 위한 자문 협력 등 보안·전기·소방·환경과 같은 건물상태를 실시간으로 모니터링하면서 건물 관리 부문에서 효율성을 높이는 최적화된 서비스 개발에 나서게 된다.

SK플래닛은 딥러닝 데이터 분석 솔루션인 ‘루빅스브레인’을 활용해 건물 주요 시설물에 설치된 센서 데이터를 처리·분석하는 기술을 제공할 예정이다. 

캡스텍은 통합모니터링 체계를 구축해 관리하는 건물 상태를 실시간 모니터링하며 긴급 상황 발생 시 상황 별 즉각 대응을 담당하며 모넷코리아는 건물 내 주요 장소에 탑재될 센서 공급·설치를 담당하게 된다.

SK플래닛 이한상 대표는 “다년간 축적된 기술역량과 운영 경험을 바탕으로 루빅스브레인이 사업 영역을 시설관리 분야까지 확대하며 경쟁력 있는 IoT 서비스를 선보이고 있다”며 “향후 다양한 시설별 맞춤 컨설팅을 통해 차별화된 건물 관리를 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김진수 기자  embe@itbiznews.com

<저작권자 © IT비즈뉴스-아이티비즈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진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