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클라우드 정책·플랫폼
5G+시대, 고령층 ICT신기술 정보격차 해소 나선다

[IT비즈뉴스 한지선 기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정보화진흥원(NIA)이 5G기반 지능정보사회에서 고령층의 사회 적응능력과 정보격차 해소를 위한 가상·증강현실(VR/AR)을 포함하는 ICT 신기술 체험교육을 시작한다.

4차 산업혁명과 5G 네트워크 기술 기반의 정보기기와 실생활 서비스가 확대되고 있는 지능정보사회에서 현재 65세 이상 고령인구가 14% 이상을 차지하는 고령화사회로 진입한 단계다. 

특히 실버세대에게 기기나 서비스에 대한 거부감을 줄이고 쉽게 이용할 수 있도록 교육 등 다양한 체험기회를 제공하려는 사회적 관심이 필요한 상황이다.

12일 경기·전남지역을 시작으로 진행되는 이번 교육은 전국 17개 시도와 협력, 추진하고 있는 고령층 집합 정보화교육 교육기관 중에서 서울, 부산, 순천 등 5개 지역의 교육 기관을 선정해 VR·AR, 드론 및 로봇코딩을 경험할 수 있는 체감형 교육과정으로 구성됐다.

주요 교육내용으로는 VR·AR, 드론, 로봇코딩에 대한 기본 구성, 코딩구조, 작동‧구동원리 등 기초에서부터 조작법 습득 및 로봇 구동 코딩실습, 가상 재난안전과 스마트폰 연계 드론항공촬영 등 실생활에서 활용할 수 있는 사례 등을 담고 있다.

문용식 한국정보화진흥원장은 “지능정보 고령 사회에서 실버세대가 차별・소외되지 않도록 현재 추진하고 있는 고령층 정보화교육사업을 모바일 및 신기술 교육과정 중심으로 재편해 실버세대의 사회 적응능력 제고할 수 있도록 17개 지자체와 함께 협력해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지선 기자  desk1@itbiznews.com

<저작권자 © IT비즈뉴스-아이티비즈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지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디지털 전환시대, 정보격차 해소 위한 민관협력 포럼 발족 icon국내 웹사이트 정보접근성 개선 시급…평균 66점대 ‘매우 미흡’ icon청소년 ‘스마트폰 과의존’ 예방하는 ‘2019 스마트쉼 토크콘서트’ 열린다 iconNIA, ‘모빌리티 데이터 특집’ 주제 열린세미나 성료 icon3년 후 24억달러 'RPA시장', 기술 도입으로 업무개선 노리는 기업 늘었다 icon사람-기술 공존하는 정보화사회 도래, “법제도 역할 모색해야” iconKT, 에릭슨·노키아와 5G 기술 고도화 추진…‘서비스 경쟁력 확보’ icon“코딩? 쉽게 배우자!”…KT, ‘AI 애듀팩’ 출시 icon대다수 통신사업자, 5G 시장 활성화 기대감…‘네트워크 인프라 구축·관리 힘써야’ icon출시 연기된 갤럭시폴드·메이트X, 그래도 ‘폴더블 폰’이 주목받는 이유 icon5G, 이젠 커버리지 경쟁…인빌딩 서비스 구축 나서는 통신3사 icon로봇사업 강화하는 LG전자, SKT와 5G 클라우드-로봇 연동 추진 iconNIA·네이버, 정보접근성 기술 공유 ‘2019 널리 세미나’ 성료 icon“우리가 더 빠르다”…5G 속도 비방전 이어가는 통신3사 icon과기정통부, 중소기업 빅데이터 활용지원 사업 추진 icon“전국 관광지·축제 현장, VR로 편하게 본다” iconLGU+, 日 KDDI와 드론사업 확대…‘5G 관제서비스 속도낸다’ icon‘똑똑해진 드론’, 이종 서비스·산업군으로 확대 中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