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2019년 미래기술육성사업 과제 선정·발표

최태우 / 기사승인 : 2019-07-09 08:16:19
  • -
  • +
  • 인쇄
반도체소자·디스플레이·로봇·헬스케어 등 4개 분야 총 15개 과제

[IT비즈뉴스 최태우 기자] 삼성전자가 9일 2019년 삼성미래기술육성사업 지정테마 연구지원 과제 15개를 선정, 발표했다. 올해 선정된 과제는 ▲혁신적인(Disruptive) 반도체 소재 및 소자·공정 기술 ▲차세대 디스플레이 ▲컨슈머(Consumer) 로봇 ▲진단·헬스케어 솔루션 등 4개 분야에서 총 15개 과제가 선정됐다.


혁신적인 반도체 소재 및 소자·공정 기술 분야에서는 ▲이온 이동을 이용한 차세대 메모리 반도체(명지대학교 윤태식 교수) ▲낸드플래시 메모리를 100층 이상 집적하기 위한 신규 소재(한양대학교 송윤흡 교수) ▲다이아몬드 이용한 차세대 반도체 패키징 기술 개발(중앙대학교 이형순 교수) 등 반도체 소자 구조와 소재를 획기적으로 차별화할 수 있는 과제 6개가 선정됐다.


차세대 디스플레이 분야에서는 ▲OLED 청색 발광 소재의 효율 한계 극복(홍익대학교 김태경 교수) ▲홀로그램용 공간 변조 기술 연구(고려대학교 세종캠퍼스 김휘 교수) ▲나노와이어 기반 마이크로 LED 연구(한양대학교 에리카캠퍼스 김재균 교수) 등 5개 과제가 선정됐다.


2019년 삼성미래기술육성사업 15개 연구지원 과제 목록 (이미지를 클릭하면 크게 보입니다.)

컨슈머 로봇 분야에서는 ▲로봇 피부에서 압력, 온도, 거리, 진동 등을 감지하는 말초신경계 광섬유센서 개발(부산대학교 김창석 교수) 등 2개 연구과제가 선정됐다. 진단·헬스케어 솔루션 분야에서는 ▲미세먼지를 크기와 종류별로 구별해 효과적으로 제거할 수 있는 공기정화기술(KIST 유용상 교수) 등 2개 과제다.


함께 공모했던 차세대 컴퓨팅 및 시스템 아키텍쳐 분야에서는 심사위원단 의견에 따라 올해 과제가 선정되지 않았다.


앞서 2013년 국가 미래 과학기술 연구를 지원하기 위해 10년간 1조5000억원을 출연하는 삼성미래기술육성사업을 시작한 삼성전자는 미래 과학기술 분야 혁신을 목적으로 2014년부터 지정테마 과제를 선정, 지원하고 있다.


기초과학, 소재, ICT 분야의 자유공모 지원과제는 매년 상·하반기에 한차례씩, 지정테마 지원과제는 연 1회 선정, 발표한다.


[저작권자ⓒ IT비즈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마켓인사이트

+

컴퓨팅인사이트

+

스마트카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