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클라우드 블록체인
테라, 벅스와 간편결제 서비스 구축…‘차이(CHAI)’ 도입한다

[IT비즈뉴스 한지선 기자] 음원 스트리밍 서비스 ‘벅스(Bugs)’가 테라 얼라이언스에 합류한다. 테라는 14일 벅스를 운영하는 NHN벅스와 블록체인 기반 결제시스템 구축을 위한 파트너십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벅스는 이번 파트너십으로 간편결제 서비스 ‘차이(CHAI)’를 도입한다.

양사는 블록체인 기술 기반의 차이 결제 서비스로 결제 수수료 절감과 이용자 할인 혜택을 제공할 예정이다. 정기 결제 기능도 순차적으로 적용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테라는 블록체인 기반의 온라인 결제서비스를 시작으로 오픈 금융 플랫폼 구축에 집중한다는 계획이다. 최근에는 마이닝 토큰 루나(LUNA)가 국내 거래소인 코인원, GDAC, GOPAX 그리고 비트렉스와 업비트의 BTC 마켓에 상장한 바 있다.

NHN벅스 양주일 대표는 “테라와의 협력을 통해 벅스 이용자에게 블록체인 기반의 결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돼 기쁘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기술 적용으로 이용자에게 더 많은 편의와 혜택을 제공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신현성 테라 공동대표는 “국내 대표 음원 서비스 업체인 벅스와 파트너십을 체결한 것은 블록체인 기반 간편결제 시스템의 대중화에 한 발 더 다가섰다는 의미”라며 “폭 넓은 분야에서 테라의 블록체인 기술과 차이의 간편결제 서비스가 적용될 수 있도록 테라 얼라이언스를 계속 확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지선 기자  desk1@itbiznews.com

<저작권자 © IT비즈뉴스-아이티비즈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지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