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마트&모바일 포토
‘카트라이더 경기, 5G로 본다’…KT, 5G 전용 e스포츠 중계서비스 확대
[사진=KT]

[IT비즈뉴스 한지선 기자] KT가 5G의 초고속·저지연 특성을 활용한 e스포츠 중계서비스를 확대·시작한다. 17일 개막하는 ‘2019 KT 5G 멀티뷰 카트라이더 리그 시즌2’에 5G 멀티뷰(Multi-View)를 도입, 현장 생중계를 진행한다.

카트라이더는 넥슨이 서비스하는 레이싱 게임이다. KT는 이달 1일 넥슨과 리그 타이틀 스폰서십 계약을 체결했다. 여름시즌 정규 리그로 마련된 이번 대회는 매주 토요일 오후 6시 넥슨 아레나에서 이달 17일부터 3개월 간 진행된다.

e스포츠라이브는 KT 5G 가입자 전용 서비스로 5G 네트워크의 초고속·초저지연 특성을 활용해 e스포츠 중계 화면을 최대 5개까지 동시에 볼 수 있는 e스포츠 중계전용 앱(App)이다. 

KT가 자체 개발한 저지연 HLS(http live streaming)기술이 적용됐다. 기존의 평균 15초 가량 발생됐던 지연시간을 크게 줄인 점이 특징이다. 메인 중계 화면과 각 플레이어의 경기 장면 총 20여개의 풀HD 화면 중 최대 5개 화면을 선택해 멀티뷰로 시청할 수 있다.

리그가 진행되는 넥슨아레나 현장에서는 5G 체험 프로모션 이벤트도 매주 토요일 진행된다. KT 5G 가입자가 아닌 타사 고객과 LTE 가입자도 e스포츠라이브의 멀티뷰 생중계 서비스를 경험할 수 있도록 체험 쿠폰이 제공된다.

한지선 기자  desk1@itbiznews.com

<저작권자 © IT비즈뉴스-아이티비즈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지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