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D라이프 모바일 포토
소니 엑스페리아 XZ1, 20일 정식 출시

[IT비즈뉴스 한지선 기자] 소니코리아가 엑스페리아 XZ1(XPERIA XZ1), 엑스페리아 XZ1 컴팩트(XPERIA XZ1 Compact)를 국내 시장에 공식 출시한다. 엑스페리아 XZ1은 12일부터 18일까지 사전 예약 접수를 진행한 뒤 20일부터 정식 출시된다. XZ1 컴팩트는 오는 10월 중 출시될 예정이다.

지난 9월1일부터 6일까지 독일 베를린에서 개최된 국제가전전시회(IFA) 2017에서 공개된 엑스페리아 XZ1은 소니만의 세련된 컬러와 풀메탈 바디 디자인, 수퍼 슬로우 모션 영상 촬영과 재생을 지원하는 최신 모션 아이(Motion Eye) 카메라 시스템, 5.2형 풀 HD HDR 디스플레이 및 하이 레졸루션 오디오 등 소니의 앞선 기술로 구현된 다양한 프리미엄 기능들이 결합된 제품이다.

함께 공개된 엑스페리아 XZ1 컴팩트는 엑스페리아의 핵심 프리미엄 기능을 한 손에 잡히는 4.6형 HD 디스플레이로 구현한 프리미엄 컴팩트 모델로 컴팩트 스마트폰의 수준을 새로운 차원으로 끌어 올렸다.

제품 모두 구글의 최신 모바일 운영체제(OS) 안드로이드 8.0(Oreo)을 채용했으며 퀄컴의 최신 프로세서인 스냅드래곤 835(Qualcomm Snapdragon 835)를 탑재해 초고속 인터넷 연결과 신속하고 효율적인 성능을 구현한다.

고품질 3D 스캐닝을 실현하는 ‘3D 크리에이터(3D Creator)’를 새롭게 추가, 소니 고유의 혁신적인 알고리즘을 통해 3D 피사체를 빠르고 간편하게 스캐닝할 수 있다.

사용자는 머리, 얼굴, 음식 및 자유형태의 4가지 스캔 모드를 이용해 고품질 3D 스캔을 실행할 수 있으며 카메라 AR 효과 이용을 위한 아바타 생성, 움직이는 배경화면 설정, 소셜 미디어에서 친구들과 3D 스티커 공유 또는 3D 프린터를 통한 기념품 제작 등 다양한 엔터테인먼트 용도로 즐길 수 있다.

이외에도 엑스페리아 플래그십 모델인 ‘엑스페리아 XZ 프리미엄’에 탑재됐던 1/2.3타입의 1900만 화소 메모리 적층형 엑스모어(Exmor) RS CMOS 센서를 탑재해 5배 빠른 이미지 스캐닝과 데이터 전송이 가능하며 이를 통해 960fps의 수퍼 슬로우 모션 비디오 촬영 및 재생을 지원한다.

두 제품은 소니만의 첨단 오디오 기술을 집약해 차원이 다른 사운드를 선사한다. 소니 고유의 DSEE HX 기술로 스트리밍된 트랙이나 MP3 음원을 고해상도 오디오(HRA, High Resolution Audio) 수준의 품질로 향상시켜 주며 최대 98%까지 주변 소음을 제거하는 노이즈 캔슬링(Noise Cancelling) 기능으로 더욱 편안하게 음악을 즐길 수 있다.

또 기존 엑스페리아 XZ 시리즈 대비 약 50% 이상 향상된 사운드와 정면상·하 두 개의 스테레오 스피커를 통해 입체적 사운드를 경험할 수 있다.

소니코리아 관계자는 “엑스페리아 프리미엄 제품군에 새롭게 추가된 엑스페리아 XZ1과 엑스페리아 XZ1 컴팩트는 모션 아이 카메라, 스냅드래곤 835 플랫폼 등 지난 6월 출시한 플래그십 모델 엑스페리아 XZ 프리미엄에서 제공된 프리미엄 기능들을 그대로 구현한 점이 특징”이라고 말했다.

엑스페리아 XZ1은 18일까지 소니스토어를 비롯해 SKT 티월드다이렉트, KT 올레샵, G마켓 등 온라인 쇼핑몰과 전국 주요 백화점 및 소니 대리점 30개점, 이마트가 운영하는 디지털전문매장 일렉트로마트의 전국 14개점 내 소니 매장에서 전시 및 사전 예약 접수를 받으며 제품은 19일부터 순차 배송될 예정이다.

한지선 기자  desk1@itbiznews.com

<저작권자 © IT비즈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지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