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 ‘에어팟’, 지난해 무선이어폰 시장 점유율 절반 넘었다

최태우 기자 / 기사승인 : 2020-01-15 08:04:37
  • -
  • +
  • 인쇄
▲ [사진=AFP/연합뉴스]
[IT비즈뉴스 최태우 기자] 애플이 지난해 무선이어폰 제품을 6000만대 가까이 출하하면서 전체 시장의 절반 이상의 점유율을 차지한 것으로 조사됐다.

15일 시장조사업체 스트래티지애널리틱스(SA)에 따르면 지난해 무선이어폰 시장에서 애플은 5870만대를 출하했다. 이는 전년 2860만대 대비 2배 늘어난 수치다. 전체 시장 점유율은 54.4%로 1위를 기록했다.

에어팟2(AirPods 2)에 노이즈 캔슬링 기능이 적용된 에어팟 프로(AirPods Pro) 제품이 인기를 끌면서 판매량을 견인한 것으로 분석된다. 전체 시장 수익 중에서도 애플의 비중은 약 71%에 달했다.

지난해 애플을 제외하고는 무선이어폰 시장에서 수량 기준 점유율 10%를 넘긴 곳은 없었다. 샤오미가 910만대를 출하하면서 2위(8.5%)를, 삼성전자가 740만대(6.9%)로 3위를 기록했다.

애플이 2016년 에어팟을 처음 출시 후 무선이어폰 시장은 급증한 것으로 보인다. 2016년 100만대 규모에 그쳤던 관련 시장은 2017년 1500만대, 2018년 3500만대에서 지난해에는 1억700만대 수준으로 급성장했다.

▲ 2019년 무선헤드셋 시장 점유율 다이어그램 [SA 자료인용]
켄 하이어스 SA 이사는 “무선이어폰에 탑재되는 칩셋의 가격이 하락한 것, 지난 반년 간 다수의 벤더가 저렴한 가격대의 무선이어폰을 출시하면서 저가 버전의 판매량이 급증했다. 애플과 보스, 삼성전자에서 출시되는 프리미엄급 무선이어폰을 구입할 수 없었던 일반 소비자들의 선택의 폭이 넓어졌다”고 말했다.

SA는 내년에는 2억2만대, 2021년 3억7만대, 2022년 6억대, 2024년 12억대 규모로 폭발적인 성장을 이어갈 것으로 내다봤다.

애플의 경우 내년에는 9000만대, 2021년 1억2000만대, 2022년 1억6000만대로 성장하겠으나, 점유율은 내년 41.4%, 2021년 31.9%, 2022년 26.2%, 2024년 19.3% 등 점차 떨어질 것으로 예측했다.

삼성전자, 샤오미, LG전자, 화웨이 등 제조업체에 이어 구글, 마이크로소프트(MS), 아마존도 무선이어폰 시장에 뛰어들면서 경쟁이 치열해진 것이 이유로 분석된다. 구글은 올해 구글 어시스턴트를 탑재한 픽셀버즈2를, MS는 서피스 이어버즈를 출시할 예정이다. 아마존은 지난해 가을 알렉사를 내장한 에코버즈를 출시했다.

 

[저작권자ⓒ IT비즈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LG전자, 佛 스마트폰 제조사 ‘위코’에 특허침해 소송 제기2018.07.11
애플·퀄컴 특허분쟁 합의, 차세대 아이폰에 퀄컴칩 탑재되나…2019.04.17
5G 전국망 구축 앞둔 이통3사의 고민…“화웨이 장비 도입해? 말어?”2019.04.19
반도체·안드로이드 지원 끊긴 화웨이, 올해 스마트폰 출하량 24% 감소할 듯2019.05.21
화웨이 주춤에 파고드는 삼성·에릭슨, 5G 통신장비 시장 경쟁 가속화2019.05.31
졸음운전 막는 기술, ‘DMS’에 주목하는 인공지능(AI)·반도체 기업2019.06.06
ARM-화웨이 보이콧 사태, 미중 무역전쟁 넘어 이면을 봐야하는 이유2019.06.19
‘마인드스피어’ 생태계 확장하는 지멘스, “기업·개발자 에코시스템 구축 집중”2019.07.23
화웨이 5G 장비, 말레이시아에 수출된다…맥시스와 5G 망 구축 협약2019.10.08
“인공지능(AI) 시대, 디지털 교육 혁신 방향성은?”2019.10.29
5G 상용 서비스 시작한 중국, ‘14억 인구 모인 최대시장 열렸다’2019.11.01
LG전자, 中 TCL에 LTE 표준특허 침해 소송 제기2019.11.11
3분기 전세계 스마트폰 판매량 소폭 감소, ‘할인시즌 앞둔 4분기 반등할 듯’2019.11.27
MS, “노드-엣지-클라우드 잇는 혁신기술로 DT 프로젝트 지원할 것”2019.12.17
DT 프로젝트 확산이 견인하는 OT영역에서의 보안이슈, “어떻게 해결할 것인가?”2019.12.17
애플 ‘에어팟’, 지난해 무선이어폰 시장 점유율 절반 넘었다2020.01.15
LGU+, 초등생 맞춤형 스마트폰 ‘카카오리틀프렌즈폰3’ 17일 단독 출시2020.01.16
네이버 D2SF, 디지털 헬스케어 스타트업 4곳에 신규투자 단행2020.01.17
데이터 폭증하는 디지털경제 시대, 2020년대 주목해야 할 기술정책 10대 이슈 ①2020.01.20
유니티·삼성중공업, 선체 설계에 디지털트윈(DW) 도입…디지털 프로젝트 추진2020.01.21
삼성, 인덕션 핵심부품 무상보증 기간 연장2020.01.22
데이터 폭증하는 디지털경제 시대, 2020년대 주목해야 할 기술정책 10대 이슈 ②2020.01.23
인도시장서 고전하는 삼성…中 ‘물량공세’에 스마트폰 점유율 3위로 밀렸다2020.01.28
“시장 불확실성, 메모리 가격 하락이 지난해 반도체 지출 줄였다”2020.02.06
통신3사, 가입자 유치경쟁 자제한다…단말 예약기간 1주일 단일화2020.02.11
화웨이, 가트너 피어 인사이트 ‘유무선 랜 인프라’ 부문 벤더 선정2020.02.13
“화웨이 장비 빼라” 압박하는 미국…EU는 “글쎄”, 화웨이는 “정치박해” 주장2020.02.17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마켓인사이트

+

컴퓨팅인사이트

+

스마트카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