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디지털 마케팅 키워드는 ‘자동화’, ‘AVOD’, ‘큐레이션 최적화’

한지선 기자 / 기사승인 : 2019-12-23 09:54:05
  • -
  • +
  • 인쇄
▲ [source=pixabay]
[IT비즈뉴스 한지선 기자] DMC미디어가 23일 2019년 분석과 함께 2020년 디지털 미디어와 광고 마케팅 시장을 견인할 10대 트렌드 전망이 포함된 ‘DMC리포트 2020 종합보고서’를 발표했다.

DMC미디어는 보고서를 통해 내년도 업계 10대 키워드로 ▲데이터 기반 마케팅 자동화 ▲프라이버시 보호 ▲동영상 콘텐츠 마케팅 ▲실감형 콘텐츠 ▲AVOD 시장 성장 ▲게임과 애드테크 융합 ▲쇼퍼블 콘텐츠 ▲SEO 영역 확장 ▲큐레이션 마케팅 ▲인스턴트 메시징 앱(App)을 선정했다.

2020년 10대 키워드 가운데 가장 눈에 띄는 변화는 게임과 인스턴트 메시징 앱의 약진이다. 다수 기업의 광고채널로 자리매김한 게임이지만 프로그래매틱 바잉이 본격 접목되면서 다양한 인게임 광고 플러그인이 공급과 함께 급격한 성장을 이룰 것으로 내다봤다.

클라우드 게임이 상용화되면 오디언스 확대와 새로운 유형의 고품질 광고 상품 출현도 노려볼 수 있다. 카카오톡과 같은 인스턴트 메시징 앱 역시 높은 성장세를 보일 전망이다. 웹툰, 뉴스, 게임, 음악 등 다양한 콘텐츠를 메시징 앱이 통합돼 제공되면서 이들 앱이 선보이는 광고 상품의 가치성 또한 충분하다는 설명이다.

지속적으로 강세를 보인 동영상 콘텐츠 시장에서의 변화도 감지된다. 광고 기반 주문형 동영상 서비스(Ad-Supported VOD, AVOD) 부상이 대표적이다.

AVOD 수익모델은 구독료를 내고 동영상을 감상하는 넷플릭스 같은 구독형 동영상 서비스(Subscription Video On Demand, SVOD) 시장이 가진 콘텐츠 보급과 유료서비스라는 한계를 극복할 수 있는 대안으로 주목을 받고 있다.

특히 AVOD는 경제적 능력에 따른 제약이 없어 중진국과 개발도상국 중심으로 빠르게 성장할 것으로 예상된다.

다양한 방면에서의 디지털 마케팅 최적화 움직임도 주목할 키워드로 꼽았다. 보고서는 2019년 키워드이기도 했던 데이터 드리븐 마케팅에서 진화된 데이터 기반 인사이트를 즉각 도출하고 바로 최적화한 마케팅 전략을 집행하는 마케팅 자동화 플랫폼이 경쟁력을 갖출 것으로 예측했다.

또 많은 검색 콘텐츠 노출 기회를 제공하고 음성이나 이미지 검색 기능을 지원하는 등 검색 최적화와 소비자 선호를 최적화하는 큐레이션 마케팅도 주목받을 것으로 전망했다.

 

[저작권자ⓒ IT비즈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마켓인사이트

+

컴퓨팅인사이트

+

스마트카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