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라운드X ‘클레이튼’ 생태계에 8개 신규 파트너사 합류

김진수 기자 / 기사승인 : 2019-10-19 09:07:18
  • -
  • +
  • 인쇄

[IT비즈뉴스 김진수 기자] 그라운드X의 블록체인 플랫폼 ‘클레이튼(Klaytn)’ 생태계에 미술, 음악, 여성 헬스케어 등 다양한 분야에서 블록체인 서비스를 준비하고 있는 8개사가 파트너사로 합류한다. 그간 5차례에 걸쳐 39개의 서비스 파트너를 공개한 클레이튼은 총 47개의 파트너를 확보하게 된다.


우선 아트와 플랫폼(ARTWA Platform)의 ‘스타트넷(STARTnet)’이 파트너로 합류했다. 스타트넷은 신진 작가 발굴 및 유통 혁신을 목표로 하는 소셜커머스 기반의 아트 플랫폼이다.

작가들을 위한 추급권 및 이미지 저작권을 보장하여 플랫폼의 발전에 따른 혜택을 작가들과 함께 누릴 수 있는 투명하고 건강한 미술시장을 조성하고 누구나 쉽고 편하게 미술을 즐길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한다.

빅데이터 기반 경험 공유 플랫폼인 공팔리터의 ‘리터(LITER)’도 클레이튼을 통해 출시된다. 공팔리터가 보유한 글로벌 회원 60만여명과 4년 간 운용된 사업 모델에 리워드 시스템을 적용해 상품에 대한 실제 소비자의 솔직한 리뷰가 공정하게 보상 받고, 잠재 고객에게는 맞춤 정보를 제공하는 서비스를 선보일 예정이다.
 

▲ 클레이튼에 파트너로 합류한 기업

마케팅/데이터 유통 플랫폼인 마이크레딧체인의 ‘굿모닝’도 클레이튼에 참여한다. 굿모닝은 선물경제가 응용된 독특한 인센티브 방식의 서비스를 제공하며 앱 내 유저 활동에 대한대가로 주어지는 ‘열매’는 토큰 및 상품권 등으로 교환이 가능하다.

이 밖에 ▲생리 정보 기반의 여성 헬스케어 서비스인 ‘룬(LOON)’ ▲미술품, 와인, 보석 등 콜렉터블 마켓의 투자 정보를 제공하는 플랫폼인 발로 인덱스(Valor Index)의 ‘모노폴리(Monopoly)’ ▲글로벌 인벤토리 및 제휴 마케팅 시스템을 위해 분산화된 전자 상거래 프로토콜을 제공하는 스플릿(Spl.yt) ▲아티스트들의 저작권을 투명하고 정확하게 관리할 수 있는 플랫폼인 미국 기반의 ‘튠토큰(TUNE Token)’이 포함된다.

그라운드X 한재선 대표는 “이용자들이 실생활에서 쉽게 접할 수 있는 블록체인 서비스를 준비하고 있는 각 산업 대표 기업들과 파트너십을 맺게 돼 기대가 크다”며 “파트너사들과 함께 더욱 더 풍성한 블록체인 생태계를 만들어 블록체인 대중화를 이끌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IT비즈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마켓인사이트

+

컴퓨팅인사이트

+

스마트카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