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드42, 아이나비·NHN과 모빌리티 플랫폼 개발…유모스(UMOS) 생태계 확장 ‘맞손’

최태우 기자 / 기사승인 : 2020-07-09 14:55:48
  • -
  • +
  • 인쇄

[IT비즈뉴스 최태우 기자] 코드42(CODE42)가 아이나비시스템즈, NHN과 미래 모빌리티 플랫폼 개발을 목표로 3사 공동 업무협약을 맺고 유모스 맵 얼라이언스(Map Alliance)를 결성한다고 9일 밝혔다.

코드42는 아이나비시스템즈와 유모스(Urban Mobility Operating System, UMOS) 공동 개발을 위해 양사가 오랜 기간 축적한 지도, 실시간 교통정보, 관심지점(POI), 도로 영상정보 등 지도 유관 데이터 및 기술을 강화하는 다양한 프로젝트를 공동 수행한다.

NHN은 양사의 모빌리티 플랫폼 개발협력에 동참하여 클라우드 서비스인 토스트 클라우드(TOAST Cloud)를 통한 플랫폼 서비스 운영 및 실시간 모니터링 대응 체계를 구축, 지원할 예정이다.

유모스(UMOS)는 코드42의 핵심사업으로 추진하는 도심형 모빌리티 플랫폼이다. 자율주행차 및 드론, 딜리버리 로봇 등 미래 이동수단을 통합한 차량 호출·공유, 스마트물류, 이커머스 등의 서비스로 상용화될 예정이다.

이번 협약으로 3사는 지도 소프트웨어와 빅데이터, 플랫폼, 클라우드 등 각 사의 강점을 접목한 플랫폼 개발과 고객사 및 투자사의 다양한 산업 기술 및 인프라를 기반으로 데이터 고도화와 영업 확장을 통한 새로운 사업기회를 모색할 계획이다.

앞서 코드42는 올해 1월 아이나비시스템즈와 ‘미래 모빌리티 플랫폼 개발을 위한 전략적 파트너 계약’을 체결한 바 있다.

양사는 협력모델을 확대해 ▲모빌리티 플랫폼 공동 개발 ▲자율주행 차량을 위한 교통정보 기술협력 ▲국내 정밀지도 및 해외 모바일 내비게이션 지도 소프트웨어 개발 등을 주요 내용으로 포괄적 범위의 기술 고도화 및 공동 사업화를 추진한다.

코드42 정원조 엔지니어링 매니저는 “완전자율주행 시대가 도래하면 사용자와 모빌리티 서비스를 연결하는 지도의 중요성은 더욱 커질 것”이라며 “유모스 맵 얼라이언스를 통해 코드42가 구현할 자율주행을 위한 정밀지도 기술과 위치 기반의 솔루션을 플랫폼화하여 모든 것이 연결된 자율주행 환경에 적극적으로 대응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IT비즈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마켓인사이트

+

컴퓨팅인사이트

+

스마트카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