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D라이프 생활가전 포토
삼성, 베트남 중심 '동남아 대형TV 시장' 공략 본격화

[IT비즈뉴스 한지선 기자] 삼성전자가 베트남에 2018년형 QLED TV를 출시하며 동남아지역 대형TV 시장 공략에 본격 나선다.

삼성전자는 9일 베트남 호치민에서 ‘2018 삼성 QLED TV 런칭 이벤트’를 열고 QLED TV를 포함한 2018년 신제품을 공개했다. 베트남 TV 시장은 2012년부터 6년 연속 2자릿수 성장세를 기록하고 있다. 올해도 성장세를 이어갈 것으로 예상되면서 업계에서는 동남아 전략 시장으로 주목받고 있다.

이날 행사에는 동남아 지역 주요 거래선과 미디어 등 250여명이 참석했다. 특히 작년에 베트남 축구 국가대표팀을 맡아 ‘베트남의 영웅’이 된 박항서 감독이 행사장에 등장하면서 눈길을 끌었다.

이날 행사장에서 베트남 축구 국가대표팀의 박항서 감독(우측)이 깜짝출연하면서 눈길을 끌었다. [사진=삼성전자]

2018년형 QLED TV는 컬러볼륨 100%를 구현하며 밝기에 최적화된 화질을 제공하고 인공지능(AI) 4K Q 엔진이 탑재돼 저해상도 영상을 4K UHD급 영상으로 구현 가능한 점은 삼성전자가 내세우는 기술적 강점이다.

TV를 시청하지 않을 때에도 날씨 등의 생활정보와 음악과 같은 콘텐츠를 제공하는 ‘매직스크린’ 기능도 지원한다. 폭우와 낙뢰가 잦은 환경에서 고장나지 않도록 부품에 방습처리한 ‘트리플 프로텍션(Triple Protection)’ 기능으로 현지화된점 또한 눈길을 끌었다.

김철기 삼성전자 베트남 법인장(상무)은 “삼성전자는 현지 라이프스타일과 혁신 기술을 접목한 신제품을 지속 선보여 왔다”며 “올해는 초대형 수요와 함께 QLED TV의 최고 화질과 사운드로 메가 스포츠 이벤트 열기를 안방에서 생생하게 즐길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지선 기자  desk1@itbiznews.com

<저작권자 © IT비즈뉴스-아이티비즈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지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