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마켓인사이트 트렌드리포트
광고·가짜뉴스로 피로도 높아졌나…SNS 이용자 감소세

[IT비즈뉴스 한지선 기자] 인스타그램,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와 같은 개인 소셜미디어(SNS) 이용자수가 줄어들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지나치게 많은 콘테츠 양과 가짜뉴스, 원하지 않는 무분별한 광고 노출로 이용자 피로도가 높아진 것이 이유로 분석된다.

DMC미디어의 ‘2018 소셜 미디어 이용 행태 및 광고 접촉 태도’ 보고서에 따르면 소셜미디어 플랫폼 가입률이 지난해 조사와 비교해 전반적으로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source=pixabay]

소셜미디어 가입 현황을 묻는 질문에 페이스북의 경우 응답자의 85.5%만 가입되어 있다고 답했다. 이는 지난해 조사 결과 대비 3.3%P 하락한 수치다. 인스타그램은 응답자의 67.8%가 가입된 상태라고 답했다. 지난해 68.7%에서 0.9% 하락한 수치다. 

카카오스토리와 네이버 밴드만 각각 0.8%, 0.9% 소폭 상승한 반면 대부분의 소셜미디어 가입자 수는 감소세를 기록했으며, 특히 핀터레스트, 링크드인은 가입률 하락폭이 더 큰 것으로 나타났다.

소셜미디어 가입현황 (사진을 누르면 크게 보입니다) [단위 %, 복수응답, DMC미디어 보고서인용]

이용 시간도 감소한 것으로 조사됐다. 주로 이용하는 소셜 미디어를 기준으로 하루에 얼마나 이용 하는지에 대한 질문에는 평균 35.5분이라고 답했다. 이는 지난해 평균 42.9분으로 답한 것에 비해 7.4분 감소한 수치다. 

모바일 환경에서의 이용 시간은 감소세가 더 컸다. 지난해 모바일 기준 하루 평균 44.0분 정도의 이용 시간이 올해에는 35.8분으로 약 20% 감소했다.

이용 시간을 줄이겠다는 답변도 많았다. 이용을 늘릴 것, 줄일 것이라는 답변이 각각 14%, 14.7%로 비슷하게 나타난 인스타그램을 제외한 나머지는 줄이겠다는 답변이 늘리겠다는 답변보다 두 배 가까이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페이스북의 경우 응답자의 25.0%가 이용을 줄이겠다고 답했다. 늘릴 것이라는 답변은 7.6%에 그쳤다.

소셜미디어 향후 이용 증감 계획 (사진을 누르면 크게 보입니다) [단위 %, DMC미디어 보고서인용]

이용자 수 감소, 서비스에 대한 거부 반응 증가는 무분별한 기업 마케팅 프로모션, 가짜뉴스와 같은 콘텐츠 신뢰도 문제에 대한 이용자의 피로도가 높아진 것이 이유로 분석된다. 실제로 조사 결과 페이스북의 경우 응답자의 절반에 가까운 48.7%가 광고가 많다고 답했다. 인스타그램, 카카오스토리 역시 31.6%, 26.2%의 응답자가 광고가 많다고 지적했다.

이번 조사는 2018년 5월10일부터 15일까지 6일간 최근 1개월 이내 소셜 미디어 이용 경험이 있는 만 19세 이상 59세 이하 남녀 1000명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참여자 표본은 인터넷 이용자의 성별, 연령대별 이용자 분포를 고려한 할당추출(Quota Sampling)로 구성됐다.

한지선 기자  desk1@itbiznews.com

<저작권자 © IT비즈뉴스-아이티비즈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지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올해 마케팅 핵심 키워드는 ‘보이스(VOICE)’ 쇼핑 icon올해 디지털 마케팅 트렌드는 '소통', '이야기' icon마케터가 예상하는 소셜미디어(SNS) 1위 앱은? icon유튜브 대세 속 동영상 플랫폼, PC는 ‘네이버’, 모바일은 ‘옥수수’ 뜬다 icon2018년 디지털 마케팅 키워드.. AI, 개인화, 인플루언서 icon쇼핑은 ‘네이버’에서, 뉴스는 ‘다음’에서 확인한다? icon국내 10명 중 7명이 '인스타그램' 이용.. 전년 대비 12.3% 증가 icon생활 곳곳에 침투한 SNS.. 연관 광고시장도 '들썩' icon네이버, 스마트보드 앱(App) 모델링 연구 위한 사내 경진대회 개최 icon네이버, 강원도 로컬비즈니스-창작자 지원 인프라 구축 icon네이버, AI 시스템 ‘에어스(AiRS)’, 라인 투데이에 적용 icon트위터, 의심계정 7천만개 삭제 후 주가 폭락…시가총액 31억달러 날렸다 icon항공권 by kakao, 美 10개 도시 항공권 특가 프로모션 진행 iconLG전자, 스마트폰 신작 'Q7' 광고 '집중'편 온에어 icon카카오, ‘카카오i 오픈빌더’ CBT 성과 공개…에이전시 추가 선정 발표 icon플레이디, 맞춤형 통합 마케팅 솔루션 '가우스(GAUS)' 출시 icon네이버, 뉴스 댓글 영역 '언론사'에 맡긴다 icon인스타그램, ‘머신러닝 댓글필터’ 한국어 지원 시작 icon올해 트위터 최고 화제 키워드는 ‘스쿨미투’·‘드루킹’·‘페미니즘’ icon페이스북 또 보안사고…680만 이용자 비공유 사진 노출 icon2019년 주목해야 할 디지털 마케팅 트렌드는 ‘5G·AI’와 ‘동영상·음성 검색’ icon잘못 누른 인앱 광고? 10명 중 7명은 ‘진짜 본다’ icon국내 인터넷 사용자 60%, 정보검색에 유튜브 사용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