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클라우드 네트워크
LGU+, 5G 서비스 고도화 ‘네트워크 품질 측정·분석 시스템’ 도입
사진은 LG유플러스 네트워크 직원들이 상암사옥에 구축된 5G 네트워크 품질 통합 측정 분석 시스템을 점검하고 있는 모습 [사진=LG유플러스]

[IT비즈뉴스 김진수 기자] LG유플러스가 5G 서비스 상용화를 앞두고 네트워크 품질 관리를 위해 ‘5G 네트워크 품질 통합 측정 분석 시스템’을 도입했다고 밝혔다.

이 시스템은 국내 이동통신 시험 계측기 제조사인 ‘이노와이어리스’가 개발한 장비로, 네트워크에서 발생하는 대량의 트래픽 품질을 분 단위로 측정, 분석 결과를 실시간으로 제공한다. 

LTE 네트워크와 병행해 사용되는 복잡한 네트워크 환경에서도 분석기능을 제공하면서 기존 4G망 성능 유지·향상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회사 측은 네트워크 컨트롤 타워인 서울 상암국사, 대전국사에 관련 시스템을 도입, 효율적으로 관리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이노와이어리스 곽영수 연구소장은 “LG유플러스와의 협력사례가 국내 중소기업들의 시장 경쟁력 확보에 밑거름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이번 협력을 계기로 글로벌 시장에서 신규 사업기회를 창출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LG유플러스 박송철 네트워크 개발그룹장은 “통신망이 복잡·다양해지는 추세에서 막대한 통신 데이터를 실시간으로 분석하는 통합 솔루션은 5G 서비스 경쟁력 확보에 필수적”이라며 “기술력 있는 국내 기업과의 협업을 적극 추진할 계획”임을 밝혔다.

김진수 기자  embe@itbiznews.com

<저작권자 © IT비즈뉴스-아이티비즈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진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