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뉴스 종합·정책
'여기어때' 심명섭 대표, "대표직 내려놓겠다"

[IT비즈뉴스 김진수 기자] 여기어때를 운영하고 있는 위드이노베이션의 심명섭 대표가 대표직에서 물러난다. 심 대표는 불법 음란물 방조혐의로 최근 검찰조사를 받고 있다.

불법 음란물 방조혐의로 검찰조사를 받고 있는 심명섭 여기어때 대표가 대표직에서 물러난다. 심 대표는 30일 대표 명의의 성명서를 내고 “이번 일로 뜻하지 않게 심적으로 피해를 보신 분들이 있다면 사과의 말씀을 드리며, 금일부로 위드이노베이션의 대표이사직에서 물러나고자 한다”고 밝혔다.

그는 “언론을 통해 보도된 바와 같이, 저는 과거 제가 지분을 보유했지만 현재 그 지분을 모두 매각한 바 있는 웹하드 업체에 관한 일로 최근 경찰 조사를 받은 일이 있습니다. 당시 저는 성실히 조사에 임하였고, 앞으로 있을 모든 법적 절차에도 최선을 다하여 성실히 임할 생각”이라고 입장을 밝혔다.

또 “400명에 가까운 임직원이 고객 만족을 위해 쉴 틈 없이 치열하게 노력하는 상황에서 위드이노베이션이라는 회사에 조금의 누도 끼칠 수 없다고 생각했다”며 “오늘부로 회사 경영 전반을 임원진에 위임하고, 개인적인 일로 야기된 이번 문제의 해결에 대처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김진수 기자  embe@itbiznews.com

<저작권자 © IT비즈뉴스-아이티비즈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진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