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마트&모바일
KT-엠브레인, NB-IoT 기반 블랙박스 서비스 ‘딥플라이’ 출시
[사진=KT]

[IT비즈뉴스 김진수 기자] KT가 18일 차량용 블랙박스 개발사 엠브레인과 협력, 협대역 사물인터넷(NB-IoT) 기반 서비스 ‘딥플라이’를 선보인다고 밝혔다. 차량용 영상기기 전문기업인 엠브레인은 연간 80만대의 차량용 블랙박스를 생산하는 국내 블랙박스 제조업자개발생산(ODM) 업계 1위 사업자다.

딥플라이는 기존 블랙박스에 IoT GPS 기능이 탑재돼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과 실시간 연동하면서 주차 중 충격·사고·차량 견인 등 차량과 관련한 다양한 정보를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서비스다.

차량 위치, 배터리 상태 등 차량 정보도 조회할 수 있다. 과속 위반 여부 등 안전운행을 하고 있는지 실시간 모니터링과 이용자의 급정거, 과속 등 운행 데이터를 분석해 안전운전 가이드도 정기적으로 제공한다.

딥플라이는 현재 ‘유라이브 엣지 S1’, ‘유라이브 엣지 G1’ 블랙박스에 우선 연동된다. 연동 단말 모델과 유통채널은 향후 지속적으로 확대할 예정이다.

KT 비즈인큐베이션센터 이미향 상무는 “이번 서비스 출시로 KT의 NB-IoT 적용영역을 LP가스, 동산담보 등 고정체 관제에서 이동체 관제영역인 차량 내 블랙박스로 넓힌 셈”이라고 말했다.

엠브레인 서비스사업부 박영수 상무는 “딥플라이를 통해 블랙박스 이용자에게 새로운 고객 경험을 제공하며 새로운 IoT 블랙박스 시장을 개척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김진수 기자  embe@itbiznews.com

<저작권자 © IT비즈뉴스-아이티비즈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진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