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컴퓨팅인사이트 산업IoT
커피 내리는 로봇 등장…KT, 5G 바리스타 로봇 상용화
5G 로봇 카페 ‘비트’ 에서 바리스타 로봇이 제조한 커피를 들고 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 [사진=KT]

[IT비즈뉴스 김진수 기자] KT가 25일 서울 서초구 삼성생명 사옥에 있는 무인 로봇카페 ‘비트’에 5G 네트워크를 적용했다고 밝혔다. ‘비트(B;eat)’는 커피 전문 브랜드 달콤커피의 로봇 카페로 바리스타 로봇이 주문을 받고 커피를 제조한다.

KT는 그간 유선인터넷 기반으로 운영돼 왔던 이동형 로봇카페에 5G 무선 네트워크를 적용했다고 설명했다. 비트에는 5G 모바일 핫스팟(MHS)가 탑재돼 유선인터넷 연결 없이 5G 기지국 신호를 받아 작동한다.

비트에 설치된 5G 네트워크는 커피 주문 접수는 물론 풀HD급의 고화질 지능형 CCTV 영상으로 관제센터에 24시간 로봇의 상태정보를 송수신하는데 사용된다.

로봇에 탑재돼 있는 CCTV를 통해 카페를 방문하는 사람들을 인지하고 상황을 고화질의 영상으로 관리자에게 송신하며, 로봇의 이상 징후와 오작동 등 상태 정보를 지연 없이 전송하는 구조다.

주문 접수와는 달리 로봇 상태 정보를 주고받기 위해서는 초고속 데이터 전송 환경이 필요하다. 특히 여러 모듈이 동시에 접속하면서 끊김 없이 작동상태를 파악하고 제어하기 위해서는 5G가 필수적이다. 

KT는 향후 바리스타 로봇에 음성인식과 인공지능(AI) 기능을 더한다는 계획이다. 음성인식을 통한 주문·정보 알림 기능을 제공하고 AI를 통해 고객에게 최적화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달콤커피와 협업을 강화해 나갈 예정이다. 
 
KT 5G 사업본부 박현진 본부장은 “5G 바리스타 카페 비트는 서울 강남 도심에서 고객들에게 실제 서비스를 제공하는 최초의 5G 로봇카페”라며 “5G 시대에 지능형 로봇은 우리생활과 산업 전반을 완벽하게 혁신하는 새로운 플랫폼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진수 기자  embe@itbiznews.com

<저작권자 © IT비즈뉴스-아이티비즈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진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제조혁신 지원하는 5G’…SKT, 5G 기반 스마트팩토리 솔루션 발표 icon하현회 LGU+ 부회장, “생활변화 주도하는 서비스로 5G 시장성장 주도” iconAI·로봇 융합 ‘지능형 서비스봇’, 공공부문 적용 확대 추진 icon인공지능(AI)이 인간의 감성을 이해한다?…“물론, 가능하다!” icon엔비디아, 이동체 자율주행기술 개발 지원 ‘AGX 자비에 모듈’ 발표 icon유아이패스 'RPA 세미나' 성료, '플랫폼 개념 RPA' 중요성 강조 icon로보틱스·드론 시장, 2025년까지 연평균 20% 성장률 이어갈 듯 iconKT-연세대 ‘5G 오픈 플랫폼’ 출범…5G 융합서비스 연구 추진 icon기업 DT 성공요인, ‘IoT·AI·AR 신기술 도입으로 업무혁신 필요’ icon한컴, 계열사 '한컴MDS' 주식 122만주 추가 취득 결정 icon맥스트-보라매병원, 로봇수술에 증강현실(AR) 기술 도입 추진 iconLG전자 로봇사업 가속화, 웨어러블 로봇 ‘클로이 수트봇’ 공개 icon‘5G 상용화의 해 시작됐다’…이통3사 신년사 들어보니 iconSKT-윤선생, 인공지능 기반 '양방향 영어 학습 콘텐츠' 출시 iconKT, 5G 체험버스 첫 공개…’서비스 미리 경험해보세요!‘ icon네이버랩스·LG전자, ‘CES 2019’서 로봇 기술 공동개발 추진 발표 iconAI 스타트업 ‘스켈터랩스’, 효성ITX '고객상담 솔루션 개발·공급' 계약 체결 iconNXP, 알렉사 인증(AVS) 획득 ‘음성제어 솔루션’ 발표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