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마켓인사이트 로컬·해외전시회
네이버, ‘CES 2019’서 로봇·모빌리티 신기술 대거 공개
구글, 히어 부스 인근에 마련된 네이버 전시부스 [사진=네이버]

[IT비즈뉴스 최태우 기자] 네이버가 8일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CES 2019’에 처음으로 부스를 마련하고 인공지능(AI), 로보틱스, 자율주행·모빌리티와 관련된 미래 기술을 대거 전시한다.

네이버는 이번 CES 2019를 통해 네이버랩스가 연구개발 중인 13개의 신기술·신제품을 선보일 계획이다. 미래기술연구소인 네이버랩스는 사내조직에서 출발 후 2017년 자회사로 분사, 현재 생활환경지능(Ambient Intelligence) 기술 개발에 나서고 있다.

퀄컴 협력 ‘5G 브레인리스’ 로봇 기술 시연
로봇 팔 ‘AMBIDEX’는 5G 네트워크 기술을 활용한 첨단 로보틱스 기술을 선보일 예정이다. AMBIDEX는 개발자 컨퍼런스 ‘데뷰(DEVIEW) 2017’에서 처음 공개된 바 있다. 

사람의 팔보다 가벼운 무게 (2.6kg)임에도 와이어 구조 메커니즘으로 사람과 자연스러운 상호작용과 정밀 제어가 가능하다.

이번 CES에서는 퀄컴(Qualcomm)과 협력을 통해 정밀 제어가 가능한 ‘5G 브레인리스 로봇 (brainless robot) 제어 기술’을 최초로 선보일 예정이다. 5G의 초저지연(low latency) 기술을 이용해 로봇 자체의 고성능 프로세서 없이도 통신망에 연결해 정밀한 로봇 제어를 할 수 있는 기술이다. 

네이버는 퀄컴과 협력을 통해 정밀 제어가 가능한 5G 브레인리스 로봇 (brainless robot) 제어 기술을 선보일 예정이다.

실내용 증강현실(AR) 길찾기 기술을 적용한 로봇 ‘AROUND G’도 처음으로 선보이는 기술이다. 자율주행 로봇과 AR 길찾기 기술이 접목돼 GPS가 연결되지 않은 실내에서도 AR로 구현된 길찾기 정보를 따라 원하는 곳까지 쉽게 길을 찾아갈 수 있다. 디스플레이를 통해 상점이나 식당 등 다양한 장소 부가정보(POI)도 함께 확인할 수 있다. 

자율주행·모빌리티 기술개발 현황 공개
전시회에서는 그간 개발해 온 자율주행·모빌리티 신기술도 공개할 예정이다. 자율주행에 활용할 수 있는 고정밀 지도(Hybrid HD Map)를 만들 수 있는 매핑 기술은 물론 딥러닝 알고리즘을 활용해 하나의 카메라로 전방 주의와 차선이탈경고를 제공하는 첨단운전자보조시스템(ADAS), HUD를 통해 실제 도로와 융합된 것처럼 자연스럽게 정보를 제공할 수 있는 3차원 광학 기술인 ‘AHEAD’ 기술이 공개될 예정이다.

앞서 네이버는 위치·이동 기반 기술이 다양한 연구에 활용될 수 있도록 다양한 위치·이동 서비스 핵심 기반이 되는 고정밀 지도와 정밀한 측위, 내비게이션 기술과 데이터를 통합한 ‘xDM(eXtended Definition & Dimension Map Platform)’ 기술 플랫폼을 구축한 바 있다.

자율주행에 활용할 수 있는 고정밀 지도(Hybrid HD Map)를 만들 수 있는 매핑기술도 선보인다.

사측은 향후 애플리케이션프로그래밍인터페이스(API)/소프트웨어개발키트(SDK) 형태로 xDM 플랫폼을 공개하고 국내외 기업과 다양한 제휴 협력 모델을 구축해갈 계획이다.

네이버 한성숙 대표는 “현재의 연구개발 투자는 미래에 가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토대가 될 것”이라며,“네이버는 미래 기술의 지속적인 연구개발을 통해 글로벌 톱 레벨의 경쟁력을 확보하고 혁신적인 기술과 서비스로 일상의 유익함과 즐거움이라는 사용자 가치를 실현하기 위해 집중할 것”이라고 밝혔다.

최태우 기자  taewoo@itbiznews.com

<저작권자 © IT비즈뉴스-아이티비즈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태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삼성, ‘CES 2019’서 공간·화질 혁신한 모니터 신제품군 공개 iconSK 주요 관계사 임원 ‘CES’ 현장 찾는다, 신사업 모색·파트너사 협력 추진 iconLG전자 로봇사업 가속화, 웨어러블 로봇 ‘클로이 수트봇’ 공개 icon삼성, ‘CES 2019’서 인공지능(AI) 활용한 C랩 과제 공개 iconLGU+, ‘CES 2019’서 10년 성장동력 찾는다 icon맥스트, ‘CES 2019’서 인공지능(AI) 접목한 AR 기술 공개 icon로보틱스·드론 시장, 2025년까지 연평균 20% 성장률 이어갈 듯 icon'RISC-V' 생태계 강화…웨스턴디지털, 오픈소스 기반 표준형 아키텍처 발표 iconSKT ‘CES 2019’ 참가, 5G 실감미디어·자율주행 핵심 기술 공개 iconKT, 5G 체험버스 첫 공개…’서비스 미리 경험해보세요!‘ icon엔비디아, 레벨2+ 자율주행 솔루션 ‘드라이브 오토파일럿’ 발표 icon김현석 삼성전자 사장, “IoT·5G·AI로 지능화된 연결사회 구현할 것” icon온세미·3M, 자율주행 기술 개발 협력…이미지센싱 기술 고도화 추진 iconCES 현장 찾은 하현회 부회장, “자율차에서 5G 비즈니스 모델 발굴할 것” icon네이버랩스·LG전자, ‘CES 2019’서 로봇 기술 공동개발 추진 발표 iconPLK테크놀로지, ‘CES 2019’서 자율주행 ScF 알고리즘 공개 icon인공지능(AI) 기술 도입 기업, 전년비 3배 증가 icon카카오벤처스, AR 테크 스타트업 ‘스페이셜’에 50만달러 투자 iconKT, 명절 통신망 점검 대책마련…집중관리 돌입 icon석상옥 네이버랩스 자율주행머신부문장, 신임대표 맡는다 icon맥스트, 증강현실(AR) 개발키트 ‘MAXT AR SDK’ 4.1 버전 발표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