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클라우드 네트워크
시스코, SK C&C와 소프트웨어정의액세스(SDA) 개발사업 추진공유오피스 위한 차세대 사용자 네트워크 공동 개발 합의
(왼쪽부터) 조신의 시스코코리아 부사장, 신장수 SK C&C 통신인프라사업본부장이 29일 진행된 협약체결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시스코코리아]

[IT비즈뉴스 최태우 기자] 시스코코리아가 SK C&C와 손잡고 공유오피스 환경에서 혁신적인 편의성과 보안성을 제공하는 ‘차세대 사용자 네트워크’ 기술 개발에 나선다. 양사는 소프트웨어정의네트워크(SDN) 기반의 차세대 사용자 네트워크 관리 플랫폼 개발을 추진할 방침이다.

양사는 지난 달 29일 SK C&C 판교캠퍼스에서 조신의 시스코코리아 부사장과 신장수 SK C&C 통신인프라사업본부장 등 양사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소프트웨어정의액세스(SDA) 개발·사업 협력에 합의했다.

차세대 사용자 네트워크 관리 플랫폼은 물리적으로 하나의 네트워크지만 논리적으로 분리시켜 여러 회사의 사용자들이 양사의 사내 망에 개별접속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기술이다. 사용자 정책 자동화를 통해 인사이동이나 IoT 기기 연동, 부서 간 협업 등 IT 서비스의 다양화로 인해 발생할 수 있는 보안 취약점을 해소할 수 있어 각광받고 있다.

양사는 SDA 기술과 멀티 도메인(Multi-domain) 인증 적용 기능을 지난해 4월 개발 완료하고 공유오피스를 추진하는 다양한 분야의 고객사에서 구축, 운영 중에 있다.

조신의 시스코코리아 부사장은 “SDA는 스마트폰, IoT 기기 연결 등 급증하는 엣지 단을 효율적으로 관리하고 보안 위협을 최소화하는 만큼 공유오피스에 최적화된 솔루션”이라며 “양사의 협력을 통해 사용자들에게 최상의 네트워크 경험을 제공하고 디지털 네트워크가 기업들이 직면한 과제를 해결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신장수 SK C&C 통신인프라사업본부장은 “차세대 사용자 네트워크 기술 개발과 산업 전반에 걸친 기술 확산을 통해 획기적인 IT 인프라 개선을 이뤄 낼 것”이라고 전했다.

최태우 기자  taewoo@itbiznews.com

<저작권자 © IT비즈뉴스-아이티비즈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태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