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이슈&피플
하현회 부회장, 신입사원 간담회 자리서 ‘프로정신·팀워크’ 주문5G 관련 경험자 채용 높이며 킬러 서비스 발굴에도 주력
LG유플러스 하현회 부회장 [ITBizNews DB]

“5G는 향후 10년의 회사 운명 결정하는 매우 중요한 사업이다. LG유플러스가 LTE를 발판 삼아 성공했듯 네트워크와 차별화 서비스·요금제를 앞세워 5G 시장 주도를 목표로 힘써주길 당부한다.”

[IT비즈뉴스 한지선 기자] LG유플러스 하현회 부회장이 10일 용산사옥에서 올해 입사한 신입사원들과 만난 자리에서 5G 일등 달성을 위해 전사적 역량에 집중할 것을 밝히며 프로정신, 강한 팀워크를 주문했다.

하 부회장은 “철저하게 준비해 실행하는 프로가 돼야 한다”며 “프로는 스스로 원대한 목표를 세우고 목표 달성을 위한 구체적인 계획을 수립하고 이를 집요하게 실행한다. 남다른 프로 신입사원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강한 팀워크도 주문했다. 하 부회장은 “LG유플러스가 일등이 되려면 구성원 모두가 목표를 향해 일사 분란하게 실행해야 하며, 이를 위해서 강한 팀워크 발휘가 필요하다”고 조언했다.

사측은 5G 일등 실현을 목표로 우수인재 확보에 집중하고 있다. 올해 신입사원 역시 회사 목표에 부합하는 인재 선발을 목표로 6개월 이상 심도있는 검증을 실시했다고 설명했다. 이들은 한 달간 그룹 연수, 영업 현장근무와 같은 특별 교육과정을 거쳐 다음 주 실무 부서에 배치된다.

특히 올해에는 통신업계 본격적인 5G 경쟁이 시작됨에 따라 VR콘텐츠 제작, 스마트 드론 개발, 증강현실 드론 교통망 구축 등 5G 관련 경험자도 선발, 킬러 서비스 발굴에도 집중하겠다는 복안이다.

한편 LG유플러스 부임 후 첫 신입사원 간담회를 가진 하 부회장은 신입 입사자들과 소통하는 자리를 정기적으로 마련해 회사 비전을 공유하는 눈높이 경영을 지속할 계획이다.

한지선 기자  desk1@itbiznews.com

<저작권자 © IT비즈뉴스-아이티비즈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지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