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클라우드 정책·플랫폼
정부, 세종·부산 스마트시티 조성 사업에 민관협력 강화 추진

[IT비즈뉴스 최태우 기자] 정부 주도하는 스마트시티 국가시범도시(세종 5-1생활권, 부산 에코델타시티) 조성 사업에 민·관 협력 강화를 위한 구체적인 계획안이 나왔다. 

국토교통부는 9일 광화문 KT빌딩에서 ‘스마트시티 융합 얼라이언스’ 기업 설명회를 열고 관련 기업을 대상으로 스마트시티 민·관 협업 소통채널을 위한 얼라이언스 구성계획을 발표하고 참여기업을 모집한다고 밝혔다.

스마트시티 국가 시범도시 조성 사업에는 정부가 선제적 투자와 규제개선을 추진하고 있으나 모빌리티, 안전, 환경·에너지, 교육, 문화·쇼핑, 행정 등 다양한 분야가 결합돼 운영되는 만큼 이종 기업 간 협력과 민간 부문의 활발한 참여가 필수적이다.

정부는 이에 스마트시티 융합 얼라이언스를 통해 관련 기업 간, 또 정부 정책과 사업 추진방향을 공유하는 소통채널을 구축해 나갈 계획이다.

스마트시티 얼라이언스는 대중소 기업은 물론 대학·연구기관·협회 등 민간이 중심이 되는 지속가능한 스마트시티 조성을 이끌 핵심 협의체이자 대정부 소통창구로 이종기업 간 기술협력, 사업모형(비즈니스 모델) 개발, 법·제도·규제 개선, 국내외 보급·확산 등의 분야별로 분과를 나눠 역할을 수행할 전망이다.

또 얼라이언스 가입과 관련된 최종 의사결정기구로 대표기업·전문가·연구기관 등이 함께 참여하는 운영위원회를 설립하고 전문가 자문그룹과 사무국 등의 지원조직도 갖춰 실성을 확보할 예정이다.

특히 가시적 성과를 위해 우선적으로 국가시범도시 소위원회를 발족하고 IoT, 빅데이터, 인공지능(AI) 기술이 시범도시 인프라와 접목될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에 나설 방침이다.

국토교통부 이정희 도시경제과장은 “스마트시티 얼라이언스는 다양한 기업의 참여를 통해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민간 주도의 지속가능한 혁신 스마트시티를 조성하기 위한 핵심 역할을 수행하게 될 것”이라며 “특히 국가시범도시와 관련된 소위원회를 우선 발족하는 만큼 선도적인 스마트시티 조성에 기여하고자 하는 많은 기업들의 관심과 참여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최태우 기자  taewoo@itbiznews.com

<저작권자 © IT비즈뉴스-아이티비즈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태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5G 상용화, 주목해야 할 트렌드·보안 이슈는? icon세종·부산 스마트시티 국가 시범도시, 정부·민간자본 3조7000억 투입 icon엔비디아, 이동체 자율주행기술 개발 지원 ‘AGX 자비에 모듈’ 발표 icon노르딕, 셀룰러 IoT 시스템인패키지(SiP) ‘nRF9160’ 양산 시작 icon블랙베리, V2x 인증서 발급 서비스 ‘SCMS’ 무료 배포한다 icon'지능형 SOC' 구축위한 정책 세미나 열렸다 icon토종 CFD 솔루션 기업 이에이트, ‘엔플로우(NFLOW)’로 외산 솔루션과 맞짱 icon데이터 기반 스마트시티 모델 구현, 5년간 1159억원 투입 icon시각지능 ‘딥뷰(Deep View)’, 불법투기 감지 카메라에 도입된다 icon스타트업 ‘톱 플라이트’에 투자한 현대차, MaaS 경쟁력 강화 icon'한국형 스마트시티' 수출 교두보, 아세안서 찾는다 icon‘코딩 몰라도 OK’…SK C&C, 클라우드 기반 빅데이터 분석 서비스 출시 icon올해 IoT 지출규모 전년비 15.4% 증가, ‘제조업에 대량투자 이어질 듯’ icon삼성, ‘AHR 엑스포’서 북미시장 조준…신개념 공조 솔루션 공개 icon한국데이터산업진흥원·세종시, 스마트시티 조성 협력 MOU 체결 icon국내 AI 기업 경쟁력 키운다…정부, ‘인공지능 허브’ 사업 확대 추진 icon카카오벤처스, AR 테크 스타트업 ‘스페이셜’에 50만달러 투자 icon슈나이더, ‘서큘러스 2019’ 다국적 부문 수상…순환 공급망 개선 기여도 인정 icon행안부·SKT, 공공·민간데이터 공유로 사회적가치 창출 힘모은다 icon한컴그룹·전주시·LX, 디지털트윈(DW) 기반 스마트시티 조성 ‘맞손’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