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마트&모바일
LGU+, 포터블 IPTV 서비스 ‘U+tv프리’ 출시
[사진=LG유플러스]

[IT비즈뉴스 한지선 기자] LG유플러스가 27일 무선으로 IPTV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는 포터블 IPTV ‘U+tv프리’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LG유플러스는 기존 셋톱에 설치된 IPTV 플랫폼을 이동형TV에 탑재하고 자사가 제공하는 고성능 기가 와이파이 환경을 통해 안방과 거실, 부엌 등 집안 곳곳에서 기존 화질 그대로 IPTV를 시청할 수 있는 서비스라고 설명했다.

이 제품은 별도의 로그인 없이 전원만 켜면 U+tv의 모든 서비스를 바로 이용할 수 있으며 약 223개 실시간 채널과 18만편의 VOD도 시청 가능하다.

특히 ‘U+tv 아이들나라’, ‘넷플릭스’, ‘U+tv 골프•야구’, ‘U+아이돌Live’ 등 U+tv에서 제공하는 전용 콘텐츠를 그대로 이용 가능한 점이 특징이다. 네이버 AI 플랫폼 ‘클로바’가 탑재됐으며 화면을 보면서 음성명령으로 ▲VOD 검색 ▲네이버 검색 ▲가정 내 IoT 기기 제어 등을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이외에도 10.1인치 고해상도 디스플레이와 입체음향 기술인 ‘돌비 애트모스’를 지원하는 JBL 스피커가 전면에 탑재됐으며 9300mAh의 대용량 배터리를 채택해 한번 충전하면 최대 8시간 이상 TV를 시청할 수 있다. U+tv프리 요금제는 기존 U+tv 요금제와 동일하다. 

U+tv프리 단말기 판매가는 39만6000원으로 책정됐다. 회사 측은 제품 출시를 기념해 내달 31일까지 사용하는 인터넷 및 IPTV 요금제에 따라 단말기를 구매 가격을 할인해주는 프로모션도 진행한다.

LG유플러스 홈미디어상품담당 이건영 상무는 “TV에서도 개인화를 희망하는 트렌드에 발맞춰 U+tv프리를 출시하게 됐다”며 “이 제품이 TV 시청습관, 나아가서는 TV 시청문화를 바꾸는 촉매제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지선 기자  desk1@itbiznews.com

<저작권자 © IT비즈뉴스-아이티비즈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지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