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산 운영체제 ‘티맥스OS’, 공공기관에 도입된다

김진수 / 기사승인 : 2019-08-08 11:32:40
  • -
  • +
  • 인쇄
티맥스OS 도입하는 국토교통과학기술진흥원, 공공기관 첫 번째 사례
티맥스OS가 설치된 랩탑PC [사진=티맥스]

[IT비즈뉴스 김진수 기자] 티맥스오에스의 컴퓨터 운영체제(OS)인 ‘티맥스OS’가 국내 공공기관에 처음 도입된다.


티맥스오에스는 8일 국토교통부 산하 국토교통과학기술진흥원에 ‘티맥스OS(TmaxOS)’와 서버용 OS인 ‘프로리눅스(ProLinux)’를 공급한다고 밝혔다.


국토교통과학기술진흥원은 회의실과 고객대기실용 PC를 시작으로 단계적으로 티맥스OS를 도입할 예정이다. IP 관리와 시간동기화 등의 관리용 서버에도 프로리눅스를 교체·도입할 방침으로 중앙부처 산하의 R&D 공공기관 최초 국산OS가 도입된다.


국토교통과학기술진흥원은 2020년 1월로 예정돼 있는 윈도7 기술지원 중단에 대비해 외산제품의 종속성에서 벗어나고 티맥스OS를 도입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투워드(ToWord), 투포인트(ToPoint), 투셀(ToCell) 등 자체 오피스프로그램도 탑재돼 있어 MS 오피스 프로그램과 아래아한글과의 호환이 가능한 점도 OS 선택에서의 이점으로 작용했다고 덧붙였다.


티맥스오에스 박학래 대표는 “추후에도 공공기관에 특화된 특장점을 발전시켜 다양한 공공부문에서의 성공사례를 만들어가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IT비즈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마켓인사이트

+

컴퓨팅인사이트

+

스마트카

+

PHOTO NEWS